fomos

검색
> E-SPORTS > LOL

아프리카, ‘스피릿’ 이다윤-‘투신’ 박종익 영입...리빌딩 완료

최민숙2016-12-16 16:35


아프리카 프릭스 프로게임단은 리그오브레전드(LoL)팀 정글러 ‘스피릿’ 이다윤, ‘모글리‘ 이재하와 서포터 ‘투신‘ 박종익을 영입했다고 16일, 밝혔다. 또한 코치로 조계현을 선임해 팀 전력 구축을 마무리했다.
 
이다윤은 삼성 갤럭시 블루 소속으로 2014 LCK 스프링 우승, 2014 LoL 마스터즈 우승을 이끌었다. 이어 중국 WE와 유럽 프나틱 등 세계 무대를 고루 경험했다. 여러 무대에서 활동했던 만큼 노련함과 공격적인 움직임을 앞세워 아프리카 프릭스를 이끌 것으로 보인다.
 
이재하는 지난 KeSPA컵에서 KeG 충남 대표 정글러로 출전했다. 2017년도 중앙대학교 e스포츠 전형으로 입학 예정이며, 다수의 챌린저 계정을 보유하고 있는 아마추어 고수로 알려져 있다. 
 
함께 합류하는 박종익은 롱주 IM(현 롱주 게이밍) 주전 서포터로 활약했다. 정글러로 포지션을 변경하기도 했으나 아프리카 프릭스에서는 서포터로 ‘크레이머’ 하종훈과 함께 바텀 듀오를 담당하게 된다.
 
한편, 아프리카는 ESC 에버 출신 조계현 코치를 선임했다. KeSPA컵 우승의 주역인 조계현 코치는 2017 시즌 해외 팀의 러브콜을 뿌리치고, 아프리카 프릭스를 선택했다. 그는 “최연성 감독과 함께 우승이라는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장동준 아프리카 프릭스 프로게임단장은 “새롭게 리빌딩된 2017 시즌 LoL팀에 많은 기대 부탁 드린다”며, “아프리카 프릭스 선수들이 글로벌 e스포츠 무대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최민숙 기자 minimax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