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mos

검색
> E-SPORTS > 기타

한국e스포츠협회, 공인 e스포츠 PC클럽 공식 출범

최민숙2016-11-16 14:29


한국e스포츠협회는 지난 15일, 서울 나진전자월드에서 ‘공인 e스포츠 PC클럽’에 선정된 PC방 업주를 대상으로 클럽 출범식을 열어 현판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공인 e스포츠 PC클럽 지정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의 e스포츠 진흥 중장기 계획(지역 상생협력 기반/e스포츠 거점 시설 구축)에 따라, PC방 업소를 선별하여 생활 e스포츠 시설로 지정하고 지원함으로써 e스포츠 문화 활성화에 기여하고 기초 e스포츠 경기 시설을 확보하고자 기획된 사업이다.
 
이날 진행된 ‘공인 e스포츠 PC클럽’ 현판 전달식은 전병헌 한국e스포츠협회 회장과 공인 e스포츠 PC클럽에 선정된 전국 PC방 업주 49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전병헌 회장은 직접 PC방 업주들에게 현판을 전달하며, e스포츠 PC 클럽 선정을 축하하는 동시에 풀뿌리 e스포츠 문화 활성화를 독려했다. 또한, 협회는 공인 e스포츠 클럽 업주를 대상으로 운영 교육 및 향후 추진 계획을 전달하면서 e스포츠 PC 클럽 사업에 본격 시동을 걸었다.
 
협회는 현판 전달식에 앞서, 지난 10월 참여를 희망하는 PC방을 모집했다. 심사는 지난 4일 e스포츠 PC 클럽 선정위원회가 신청서류, 업장 실사, 업주 인터뷰 등을 바탕으로 e스포츠 운영 경험, 업장 환경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했으며, 그 결과 전국 49개 PC 업장이 ‘공인 e스포츠 PC클럽’으로 선정됐다.
 
향후 공인 e스포츠 PC클럽은 생활 e스포츠 활성화를 위한 e스포츠 동호인, 선수 발굴 거점이자 e스포츠 기초 경기시설의 역할을 하고, e스포츠 아마추어 시스템을 구축하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동시에 e스포츠 클럽을 통해 PC방 업종에 대한 인식 개선 및 건강한 PC방 이용 문화 정착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협회는 e스포츠 PC클럽의 활성화를 위해 체계적인 운영 시스템과 e스포츠 서비스를 개발 및 제공하는 등 다양한 제도적, 행정적, 서비스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전병헌 한국e스포츠협회 회장은 출범식 축사를 통해 “PC방은 한국만의 독특한 대중 문화이며, 한국 e스포츠의 밑바탕이 되는 근간이다. 협회는 이번에 선정된 e스포츠 클럽들과 함께, PC방이 향후 e스포츠 기초 경기 시설로서 자리 잡고, e스포츠 아마추어 시스템에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앞으로 PC방이 건전한 여가 문화의 장, 스포츠 시설로 정착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 라고 밝혔다.
 
최민숙 기자 minimax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 Hot-! TALK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