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mos

검색
> E-SPORTS > 스타크래프트2

[WCS 글로벌 PO] 박령우-주성욱-ShoWTimE-전태양, 8강 진출(종합)

김기자2016-10-30 04:29


박령우, kt 롤스터 주성욱, 전태양, 밀레니엄 'ShoWTimE' 토비아스 시버가 가장 먼저 블리즈컨으로 향했다. 반면 GSL 우승자인 팀 엑스퍼트 변현우는 충격패를 당하면서 최종전으로 내려갔다.

30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버뱅크 ESL 스튜디오에서 열린 월드 챔피언십 시리즈(WCS) 글로벌 플레이오프 승자전서 박령우, kt 롤스터 주성욱, 전태양, 밀레니엄 'ShoWTimE' 토비아스 시버가 8강 진출에 성공했다.

A조에서는 박령우가 가장 먼저 8강에 올랐다. 박령우는 김대엽에게 1세트를 내줬지만 맹독충과 저글링 견제가 효과적으로 통하며 2세트서 승리를 거뒀다. '아포테오시스'에서 열린 3세트서는 맹독충과 저글링으로 상대 수비 라인을 돌파한 뒤 탐사정을 40기나 잡아내며 항복 선언을 받아냈다.

kt 롤스터 주성욱은 'Neeb' 알렉스 선더하프트에 2대1로 승리를 거두고 블리즈컨 티켓을 획득했다. '세종과학기지'에서 열린 2세트서 분열기 싸움서 패해 승부를 원점으로 내준 주성욱은 '얼어붙은사원'에서 이어진 3세트서는 몰래 관문에서 나온 추적자와 사도로 상대 앞마당 멀티를 파괴했다. 주성욱은 후반을 노린 알렉스를 압도하며 항복 선언을 받아냈다.

유럽 강자 밀레니엄 'ShoWTimE' 토비아스 시버는 3경기서 팀 엑스퍼트 변현우를 제압했다. 1세트 초반 상대 타이밍 러시에 멀티가 밀리는 모습을 보여준 토비아스는 중후반 거신과 분열기, 사도를 활용해 승리를 거뒀다. '뉴게티스버그'에서 이어진 2세트서는 변현우의 의료선 흔들기를 차단하며 2대0 승리를 확정지었다.

kt 전태양은 4경기서 삼성 갤럭시 강민수를 꺾고 올라온 'Elazer' 미콜라이 오고노프스키를 2대0으로 제압했다. '세종과학기지'에서 열린 1세트서 미콜라이의 바퀴와 저글링, 궤멸충 올인성 러시에 앞마당 멀티가 피해를 입었지만 본진 입구 방어에 성공하며 승리한 전태양은 '다산과학기지'에서 이어진 2세트서는 상대 전진 부화장 전략을 저지하고 경기를 매듭지었다. 

*이미지 캡처=WCS 블리즈컨 방송.

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o Hot-! TALK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TALK 실시간 인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