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SPORTS > 오버워치

콩두컴퍼니, 오버워치 팀 '판테라'-'운시아' 동시 창단

김기자2016-10-07 13:30


e스포츠 엔터테인먼트 기업 콩두컴퍼니(대표 서경종)는 오버워치 프로게임단 'KONGDOO PANTHERA(이하 콩두 판테라)'와 'KONGDOO UNCIA(이하 콩두 운시아)'를 동시 창단한다고 7일 밝혔다.

콩두 판테라와 콩두 운시아는 DOTA2 선수 출신이자 프로게임단 TEAM RAVE의 감독이었던 권평이 사령탑을 맡게 되었으며, 촌철살인의 해설로 10년 넘게 e스포츠 팬들의 사랑을 받은 '본좌' 이승원이 총괄 디렉터로 활동한다.

콩두 판테라는 세계 랭킹 1위 'EVERMORE' 구교민, 랭킹 2위이자 현 세계 최고의 딜러로 꼽히는 'Rascal' 김동준, 3위 'Butcher' 안상원, 넥서스컵 우승팀(MiG)에서 활약했던 'r2der' 최현진, 'Bishop' 이범준, 'WakaWaka' 안지호까지 세계 최상위권 선수들이 포진해 있다. 콩두 판테라는 OGN 오버워치 APEX 예선에서 단 한 번의 패배도 허용하지 않는 뛰어난 기량을 선보여, 앞으로 어떤 플레이로 팬들을 놀라게 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콩두 운시아는 'Lucid' 유준서, 'birdring' 김지혁, 'DNCE' 김세용, 'Bubbly' 조윤호, 'Fatal' 김주석, 'panker' 이병호로 구성됐다. 콩두 운시아 역시 월드랭킹 상위 0.2%에 속하는 팀으로, 콩두 판테라와 나란히 APEX 16강에 진출하며 최강의 팀 반열에 이름을 올렸다. 이로써 콩두컴퍼니는 유일하게 두 팀을 모두 본선에 올리며 명문 구단으로서의 초석을 다지는 데에 성공했다.

콩두컴퍼니는 선수들이 게임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과 경제적 지원을 바탕으로 명문팀으로 발돋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최상의 연습 환경을 위해 각 팀별 연습실, 경기영상을 분석할 수 있는 모니터링실 등 필요한 설비를 한 공간에 완공하였으며, 1팀과 2팀의 경쟁시스템을 도입하여 정확한 피드백이 가능한 시스템을 구축했다. 

또한 선수들이 e스포테이너로서도 성장할 수 있도록 개인 방송 스튜디오를 지원하고, 콘텐츠 개발팀을 통해 영상 콘텐츠를 제작하여 팬들과 활발하게 소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콩두컴퍼니 e스포츠팀 총괄 디렉터 이승원 이사는 "각각의 팀명은 표범속(Panthera) 맹수들의 학명으로 '대담함'을 뜻하기도 한다"며, 오버워치 프로게임단과 함께 e스포츠 무대의 중심으로 거침없이 전진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자세한 사항은 팀콩두 홈페이지(https://team.kongdoo.com)와 공식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teamkongdoo/)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콩두컴퍼니.

김용우 기자 kenz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