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mos

검색
> E-SPORTS > 스타크래프트2

우승자 총출동…스타리그 챌린지 ’죽음의 조’ 생존자는?

최민숙2016-06-22 15:00

 
국내 리그 챔피언 조성주, 김준호, 주성욱이 ‘죽음의 조’에서 생존할 수 있을까?
 
스타크래프트2 스타리그 2016 시즌2(이하 스타리그 2016 시즌2) 챌린지 24강 4주차 경기가 오는 23일, 넥슨 아레나에서 펼쳐진다.
 
이번 경기에는 스타리그 우승을 차지한 조성주(진에어), 김준호(CJ), GSL 우승자 주성욱(kt), 해외 대회 우승자 출신 황강호(kt) 등 다수의 챔피언이 출전한다. 서성민(아프리카), 김기현(삼성)도 이날 경기를 진행한다.
 
이번 시즌부터 다시 도입된 챌린지 리그는 6인이 1조로 구성된 4개조가 단판으로 조별 풀 리그를 두 번 치르는 방식으로 하루에 총 30경기가 열린다. 오후 1시, 6시로 라운드를 나눠 각각 15경기씩 진행되며, 이 중 상위 3명이 본선 16강에 진출한다.
 
지난 챌린지 3주차에는 테란이 강세를 보였다. 한이석(아프리카)이 가장 먼저 16강 대진에 이름을 올렸고, 이어 변현우(무소속)와 백동준(삼성)이 본선행을 확정, 두 명의 테란과 한 명의 프로토스가 16강에 추가됐다. 반면 저그는 아직까지 한 명도 챌린지 리그에서 생존하지 못했다.
 
16강 진출자 최종 3인이 가려지는 이번 주는 국내 리그 우승자 출신 조성주, 김준호, 주성욱이 경기를 치르는 만큼 '죽음의 조'나 다름없다. 하지만 지금까지 진행된 챌린지 리그에서 이변이 속출하고 있어 챔피언이라 해도 방심할 수 없다.
 
스타크래프트2 스타리그 2016 시즌2는 e스포츠 전문 온라인 채널인 eSportsTV (http://www.e-sportstv.net)를 통해 전 경기 시청이 가능하다. 또한 온라인, 모바일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네이버 e스포츠(http://sports.news.naver.com/esports/index.nhn), 유튜브(https://www.youtube.com/ESportsTV)로도 시청할 수 있다.
 
최민숙 기자 minimaxi@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LK 실시간 인기

많이 본 뉴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