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거캠프' 배철수 "화내며 출연료 받는 사람 2명 봐…이경규·전원책"

2018-06-13 16:07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배철수가 유시민, 전원책 첫 인상을 밝혔다. 

13일 방송한 MBC '배철수의 선거캠프'에는 DJ배철수에 유시민 작가와 전원책 변호사가 출연했다. 

이날 '배철수의 선거캠프'는 유시민과 전원책, 배철수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유시민과 배철수는 20년 전에 만났던 터. 배철수는 유시민의 얼굴이 좋아보인다고 설명했다. 그는 "그때 아휴. 무서워서 저 사람 진짜 무섭게 생겼다 이렇게 생각했다"며 20년 전 유시민과의 만남을 떠올렸다. 

전원책 변호사와는 이번이 첫 만남. 배철수는 "TV에서 늘 화내시는 것만 봤다. 실제로 뵈니까 인상도 좋으시다"고 말했다. 이어 "화내면서 출연료 받는 분 2분 봤다. 예능 쪽에 이경규 그리고 전원책 변호사다. 왜 이렇게 화를 내냐"고 물었다. 이에 유시민은 '신년토론'일 것이라고 추측해 웃음을 자아냈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MBC

So Hot-! TALK

이홍기가 직접 밝힌 시노자키 아이와의 열애설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3월 이벤트] 트위치 스트리머 LOL 대전 우승팀은??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 : 고소영보다 예쁜 엄마들 많다

한국인들이 좋아하는 음식조합

캡틴 마블 벌써 토렌트에 떴네요..

사람들이 망했다고 까대던 토마토 근황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