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 서예지, 오빠 잃은 슬픔에 자살시도…조재윤이 막았다

2017-08-12 22:40


[엑스포츠뉴스 정지영 인턴기자] 서예지가 오빠를 잃은 슬픔에 자살을 시도했다.

12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OCN 새 토일드라마 '구해줘' 3회에서는 오빠의 장례를 치른 뒤 자살을 시도한 임상미(서예지 분)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오빠의 장례를 치르던 임상미는 울며 뛰쳐 나와 근처 산으로 향했다. 절벽 끝에 선 임상미는 "오빠, 내가 지켜주지 못해 미안해"라며 흐느꼈다. 이어 "사실은 오빠랑 같이 있는 게 힘들기도 했다. 가끔은 오빠가…"라며 절벽 아래로 발을 던졌다.

하지만 순간 조완태(조재윤)이 나타나 임상미의 손을 잡았고, "상미야 조심해야지. 아직 꽃피기도 전에 이러면 안돼"라고 말했고, 임상미는 겁에 질린 얼굴로 울음을 멈췄다.

jjy@xportsnews.com / 사진=OCN 방송화면

So Hot-! TALK

제일 가깝지만 가까워질 수 없는 나라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개그계 3대 슈터 ㄷㄷ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첫 휴가 나온 해병대 이찬혁

턱걸이에서 가장 힘든것

선임한테 욕먹는 아들을 본 부모님

외계'문명' 있다 vs 없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