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골 1도움' 손흥민, 평점 8.7점…'4골' 케인은 10점 만점

2017-05-19 09:32


[엑스포츠뉴스 정지영 인턴기자] 시즌 20, 21호골을 작렬하며 한국 축구 역사를 다시 쓴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높은 평점으로 활약을 인정받았다.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17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 레스터시티와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2골 1도움을 기록, 팀은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6-1 대승을 거뒀다.

단연 돋보인 건 해리 케인과 손흥민이었다. 해리 케인은 이날 선제골을 포함해 이날 4골을 퍼부으며 맹활약했고, 손흥민은 시즌 20, 21호 골을 몰아쳤다.

전반 25분 선제골은 손흥민의 도움과 케인의 결정력의 합작품이었다. 이어 35분 손흥민이 추가골을 작렬하며 주도권이 토트넘으로 넘어왔다. 후반에도 18분 케인의 헤딩골, 26분 손흥민 추가골이 터지며 토트넘이 완벽한 승기를 잡았고, 43분과 추가시간에 케인이 추가골로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이날 경기로 손흥민은 종전 차범근이 1985/86시즌 독일에서 기록했던 유럽무대 한 시즌 최다 골 기록인 19골을 넘어섰다. 또 두 시즌 만에 박지성이 8년에 걸쳐 세운 통산 잉글랜드 무대 최다골 기록(27골)도 29골로 갈아치웠다. 이뿐만 아니라 리그에서는 14골을 기록하며 EPL 득점 공동 12위로 올라섰다.

경기 후 영국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케인에게 10점 만점을 부여했다. 손흥민은 양 팀 통틀어 두 번째로 높은 평점인 8.72점을 받았다. 토트넘 선수 중 가장 낮은 평점은 7.2점으로 이날 선발진은 전체적으로 높은 평점으로 고른 활약을 인정받았다. 반면 레스터시티에서는 만회골의 주인공 벤 칠웰이 팀내 최고 평점인 6.9점을 받았고, 전반적으로 6점대 평점에 그쳤다. 

또 영국 스포츠 전문 매체 스카이스포츠도 경기 후 케인에게 10점을, 손흥민에게 9점을 부여하며 공을 인정했다.

jjy@xportsnews.com / 사진 ⓒAFPBBNews=news1
 

So Hot-! TALK

뒤에서 자크 확 내려버리고 싶다......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3마리 만원 통닭집 ㄷㄷ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사랑에 빠진 누나들의 눈빛

여아이돌 섹시큐트의 정석

중국인 팬이 SKT 페이커에게 보내준 생일선물

문자 폭탄을 두고 유시민과 김어준의 대립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