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미 "출산 3개월, 아직도 실감 안나…감격스러운 시간 보내는 중" (유스케)

2020-11-28 01:18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거미가 출산 3개월 만에 모습을 드러냈다. 

28일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거미가 1년 만에 재출연했다.

이날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거미는 유희열과 반갑게 인사를 나눴다. 거미는 "백지영, 린 씨가 나오는 '스케치북'을 산후조리원에서 본방으로 보고 있었다. 그때 유희열 씨가 저를 찾는 걸 보면서 '저 잘 있어요~' 했다"고 웃었다.

최근 득녀 소식을 전했던 거미. 엄마가 된 그는 "저도 아직 실감이 나지 않는다. 아기가 앞에 있는데도 '내가 낳았나?' 생각도 든다. 너무 신비스럽고 하루하루 감격스러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출산한 지 3개월이 된 거미는 "몸은 아직 덜 풀렸다. 그래도 여기에서 풀어야하지 않을까 싶은 마음에 왔다"고 웃었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So Hot-! TALK

인상 깊었던 샘해밍턴 성교육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한 때 논란이 됐던 이동진의 기생충 한 줄 평가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민찬기가 진짜 ㅈㄴ 잘생기긴했네

따뜻한 차 준비해놨다는 유소나

생각보다 멀쩡해보이는 영국 요리들

블랙핑크 멤버들 와꾸 근황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