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9' 스윙스, 콕스밀리에 손가락 욕설...마이크 집어던지며 돌발행동

2020-10-24 05:30


[엑스포츠뉴스 노수린 기자] 스윙스가 '래퍼 선발전'에서 돌발 행동을 보였다.

23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9'에서는 스윙스의 1차 예선 결과가 공개된 데 이어 '래퍼 선발전'이 진행됐다.

스윙스는 "작년 '쇼미더머니' 떨어지고 그때부터 나를 괴롭혔다. 디스곡도 쓰고 우리 회사 애들도 괴롭혔다"고 말했다. 그는 1차 예선에 통과해 인터뷰를 하고 있는 콕스밀리에게 접근해 욕설을 날리며 험악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한 1차 예선 도중 콕스밀리에게 손가락 욕설을 날리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스윙스는 흥분한 상태로 가사를 두 차례 실수했지만, 무사히 랩을 마무리하는 데 성공해 1차 예선에 통과했다.

'래퍼 선발전'에 등장한 스윙스는 "한 분도 빠짐 없이 다 아는 분이고, 얼마나 불편하시겠냐. 하나 약속 드리겠다. 당신들 오늘 창피하게 안 하겠다. 나는 숨만 쉬어도 욕 먹는 래퍼라서, 랩하기 전에 말을 아껴야 한다"며 바로 랩에 들어갔다.

그러나 심사위원 두 팀이 스윙스를 탈락시켰고, 이에 스윙스는 별안간 마이크를 집어던지며 돌발 행동을 보였다. 그는 "너희들은 나 못 이겨. 퇴물 래퍼 어땠어?"라고 발끈한 뒤 무대 밖으로 나가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궁금하게 만들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Mnet 방송화면

So Hot-! TALK

롤 티어 실버인 페이커 친구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25살차 부부 유튜버 결국 실제 나이 공개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소혜 최근 미모.jpg

법원이 강제집행 나선 사랑제일교회 근황

더블리프트 은퇴 선언문 전문 번역

금화 여자들한테 DM 폭발했다는 옷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