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스물' 공유X윤은혜 재회…"'커피프린스'는 우리의 뜨거웠던 청춘"[종합]

2020-09-24 23:57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커피프린스 1호점'의 주역들이 13년 만에 다큐멘터리를 통해 다시 작품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24일 방송된 MBC 다큐플렉스 '청춘다큐 다시 스물 - 커피프린스 편'에서는 공유, 윤은혜, 채정안, 이선균, 김동욱, 김재욱 등 '커피프린스 1호점'의 배우들이 작품의 추억을 회상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13년 만에 드라마 '커피프린스'의 촬영 장소였던 카페를 찾은 공유의 모습으로 다큐멘터리가 시작됐다. 공유는 "기분이 좀 이상하다"며 "첫 사랑 만난 느낌이다. 추억으로 그냥 남기려고 했던 무언가를 다시 대면하는 느낌"이라고 첫 소감을 전했다.


공유는 다큐멘터리 출연을 망설였던 이유에 대해 "그때 그 감정 그대로 간직하고 싶었다. 혹여나 왜곡되거나 변질될까 싶었다. 그런데 유튜브에 '커프'가 너무 많아서 안 볼래야 안 볼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커프' 최한결은 별로 창피하지 않다. 다른 작품 연기는 부끄럽고 창피한데, 이건 그렇지 않았다. 왜 그런지 잘 모르겠다. 연기를 너무 잘 했나?"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공유의 도착 이후로 윤은혜가 서프라이즈로 함께 했다. 두 사람은 오랜만에 재회한다며 덕담을 주고 받았다.

윤은혜는 공유에게 "오빠는 왜 결혼을 하지 않냐"고 물었고 공유는 "안 한다는 건 아닌데 시기를 놓쳤다"고 말했고 윤은혜는 "나는 이 일을 좀 더 달려보고 싶다"고 말했다.

서브 커플이었던 채정안과 이선균, 카페의 감초 김동욱과 김재욱도 각각의 공간에서 '커피 프린스'를 다시 시청하기 시작했다.

채정안은 "윤은혜는 지금도 아기 같은데, 공유는 저 때가 진짜 아기 티가 난다"고 말하며 놀라워했다.

또 윤은혜와 공유의 키스신을 보며 채정안은 "오빠 저런 키스 언제 해 봤냐"고 물었고 이에 이선균은 "'커피프린스' 때?"라고 대답해 폭소를 이끌었다.


공유는 "이렇게 같이 보니까 결혼 후에 앨범 보는 것 같은 느낌이 든다"며 "'은찬이랑 한결이가 결혼해서 어디선가 잘 살고 있겠지'라고 생각하시는 분들 많더라. 저기 어디서 아이가 '엄마', '아빠' 하고 달려올 것 같다"고 말했다.

공유에게 있어 '커피프린스 1호점'은 배우로서의 사춘기 때 찾아온 작품이라고. 공유는 "로맨틱 코미디 장르 작품에 대한 거부감이 있던 때였다. 내 성취감을 채워가며 성장하고 싶었는데, 주변 분위기는 '넌 이걸 해야 스타가 될 수 있어', '광고 찍을 수 있어' 라는 분위기였다"며 힘들었던 시간을 이야기했다.

윤은혜 역시 "'커피프린스 1호점'을 하기 전 이제 막 걸음마를 뗐는데 뛰어야 하는 순간이었다. '궁'에서의 연기를 내가 보면서 내가 너무 좌절했었다. 그런데 '커피프린스'에서는 은찬이 자체로 사랑을 주셔서 너무 행복했다"고 말했다.

공유는 "내가 최한결이 될 수 있었던 이유는 고은찬, 윤은혜였다. 윤은혜 씨가 가지고 있던 열정이 저를 부끄럽게 했고 저를 성장하게 했다. 정신을 번쩍 차리게 됐다"며 초반 이후 잘 맞았던 연기 호흡에 대해 이야기 했다.

윤은혜는 "'커프' 이후로 가수 출신 연기자라는 말을 많이 안 듣게 됐다. 이건 내가 만들려고 해도 만들 수 있는 게 아니지 않나"라며 작품에 대한 애정을 자랑했다.

공유도 "죽어가던 내 열정을 다시금 끌어올려준 작품이다. 드라마를 통해서 치유된 게 아닌가 싶다. 우리 모두가 같이 밝아지고, 같이 뜨거워졌었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다큐플렉스 '청춘다큐 다시 스물 - 커피프린스 편'은 오는 10월 1일 2부가 방영된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MBC

So Hot-! TALK

'홍콩해방' 각인 신청했다 거절당해서 난리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남자의 첫경험 나이 상관관계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핵무기 시설로 오인 받은 구식 아파트

홍진영이 주는 고추 먹는다 vs 안먹는다

새로운 아이폰 출시 될 때마다 겁나 웃김

나락갔던 야생마 3개월만에 복귀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