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현경 "사랑, 참 힘든 감정…이번 생은 안 되겠다" [전문]

2020-09-24 17:00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오현경이 사랑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털어놓았다.

오현경은 24일 소셜미디어에 "알면서도 참 힘든 감정...사랑..."이라는 글을 올렸다.

오현경은 "저는 이번 생은 일을 사랑하고 제 지인들을 사랑하고 가족과 제 딸을 사랑하는 것만으로도 바쁘네요..제 자신도 사랑 많이 해주려구요. 자기 개발을 통해 좀 더 의미있는 삶을 지향해 봅니다"라고 적었다.

이어 "사랑아 미안~~사랑의 감정은 다음 생애에 예쁘고 듬직한 모습으로 완벽한 사랑으로 다시 와주겠니? 이번생은 안 되겠다. 내가 좀 바뻐요.~~
우리 가족 사랑하는 일이 참 행복합니다"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책 '만남은 지겹고 이별은 지쳤다'의 문구를 올렸다.

오현경은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에 가수 탁재훈과 함께 출연하고 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엑스포츠뉴스DB, 오현경 인스타그램

So Hot-! TALK

아이린 찬열사건으로 알수있는 교훈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미국 필라델피아 근황 ㄷㄷㄷ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버버리가 좋아요 누른 블핑 지수 인스타

[LOL] 담원이 잘하는거지 LCK는 3부리그

인천 고등학생 킥보드 사망사고 cctv

감탄만 나오는 봉준이의 미친 섭외력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