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희, 아들의 귀여운 장난기…"자꾸 얼굴에 뭐 갖다 놔" [★해시태그]

2020-08-08 01:23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방송인 가희가 훈훈한 육아 일상을 전했다.

가희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꾸 얼굴에 뭐 갖다 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가희는 푹신한 쿠션에 몸을 기댄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가희의 몸과 얼굴 위에는 아들의 큰 인형이 놓여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가희의 표정과 러블리한 분위기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가희는 지난 2016년 사업가 양준무와 결혼해 두 아들을 두고 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가희 인스타그램

So Hot-! TALK

아는형님에서 이초희가 춘 정체불명(?)의 춤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체코 코로나 종식 파티.jpg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로또 당첨번호 예언해서 맞춘 펭수

인류 역사상 IQ가 가장 높은 사람

제시 교포 느낌 충만하던 시절.jpg

한달전 감보리 전설의 시작.jpg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