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해란 '캐디와 함께하는 우승의 기쁨'[포토]

2020-08-02 16:37



[엑스포츠뉴스 제주, 김한준 기자] 2일 오후 제주 세인트포 골프&리조트(파72 / 6395야드)에서 열린 '제주삼다수 마스터스(총상금 8억 원, 우승상금 1억6000만 원)' 최종라운드 경기, 유해란(19, SK네트웍스)이 4언더파 68타를 기록, 최종합계 23언더파 265타를 적어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을 장식했다.

우승을 차지한 유해란이 캐디와 함께 기뻐하고 있다.

kowel@xportsnews.com

So Hot-! TALK

유재석이 피곤해질 tvn 새 예능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X팡한테 도난당했습니다.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야구 프로그램 진행하는 아나운서 수준

신풍제약 투자한 개미들 현재 상황

나영석 신작 여름방학 왜색 논란 후 근황

요즘 여자들 유튜브 컨셉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