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정한♥' 황인영, 41세 얻은 딸 "제왕절개 흉터 왜 다쳤냐 묻는다" [★해시태그]

2020-08-02 15:24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우 황인영이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황인영은 2일 인스타그램에 "31개월을 하루 앞둔 울 딸이..제왕절개 흉터를 보더니..왜 다쳤냐 묻는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황인영은 "현서가 뱃속에 있다가 여기를 찢고 뿅 나왔다고 하니..'세상에~미안해~'그런다..정말 미치겠다"라고 덧붙였다.

사진에는 황인영 딸이 원피스를 입고 미끄럼틀을 타는 모습이 담겨 있다.

황인영은 뮤지컬 배우 류정한과 결혼해 2018년 딸을 얻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황인영 인스타그램

So Hot-! TALK

유재석이 피곤해질 tvn 새 예능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X팡한테 도난당했습니다.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야구 프로그램 진행하는 아나운서 수준

신풍제약 투자한 개미들 현재 상황

나영석 신작 여름방학 왜색 논란 후 근황

요즘 여자들 유튜브 컨셉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