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9kg' 조민아, 요가복이 헐렁한 '극세사 종잇장' 몸매…안쓰러워 [★해시태그]

2020-07-14 07:20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조민아가 근황을 전했다.

조민아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친지 한 달이 넘었는데 아직 발이 다 낫지 않았다. 평소 좋아하던 조깅은 꿈도 못 꾸고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재활 운동 겸 걷기를 하면서 집에서 홈트만 해왔다. 오랜만에 요가하러 왔더니 날아갈 듯 기분이 좋다"는 글을 남겼다. 

덧붙여 "#운동하는 여자 #요가파이터 #벌써 14년 #요가사랑"이라는 해시태그로 요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 조민아는 "요가 전후 스트레칭"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조민아는 마스크를 쓴 채 스트레칭에 집중하면서 휴대폰 카메라로 자신의 모습을 담고있다. 39kg 체중의 마른 몸매 소유자답게 가냘픈 몸매가 안쓰러움을 자아낸다. 

한편 조민아는 SNS를 통해 대중과 소통 중이다. 

hiyena07@xportsnews.com / 사진=조민아 인스타그램 

So Hot-! TALK

트와이스 온라인 콘서트 욕먹는 정연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BMW 23년만에 로고 교체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사이코지만 괜찮아 키스신

요즘 백화점 닭강정 가격...ㄷㄷ

가수 엄정화 집 클라스 ㄷㄷ

도티 샌드박스 퇴사자 폭로 관련 해명방송 요약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