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시1' 출연 뮤지컬배우 강성욱, 강제추행 혐의 징역 2년 6개월 확정

2020-07-09 08:25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뮤지컬 배우이자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1에 출연하여 인지도를 높인 강성욱이 강제추행 혐의로 2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9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1부(주심 권순일 대법관)는 지난달 25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강간 등 치상) 혐의로 기소된 강성욱과 공범 A씨의 상고심에서 각 징역 2년6개월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강성욱은 지난 2017년 8월, 부산의 한 술집에서 남자 대학동기 A씨, 여자 종업원 2명과 함께 술을 마셨다. 이후 A씨의 집에서 여성 한 명이 자리를 뜨고 다른 한 명 역시 집으로 가려고 하자 강성욱과 A씨가 "어딜 가느냐"며 붙잡아 범행을 저질렀다.

피해자는 성폭행 혐의로 강성욱을 경찰에 신고했고, 강성욱은 여성이 '꽃뱀'이라고 주장했다. 이 충격으로 여성은 정신과 치료를 받기도 했다고 알려졌다.

1심에서는 "피해자의 진술이 일관되고 돈을 뜯어내려고 한 정황이 없다"는 점을 들어 강성욱에게 징역 5년을 선고했다.

2심인 강성욱과 공범 A씨의 혐의 중 상해 부분은 인정하지 않고 "피고인들이 합동해 강제추행을 한 부분은 유죄로 인정한다"며 징역 2년 6개월을 선고한 바 있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채널A

So Hot-! TALK

트와이스 온라인 콘서트 욕먹는 정연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BMW 23년만에 로고 교체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사이코지만 괜찮아 키스신

요즘 백화점 닭강정 가격...ㄷㄷ

가수 엄정화 집 클라스 ㄷㄷ

도티 샌드박스 퇴사자 폭로 관련 해명방송 요약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