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찬 올해는 힘들 것" 김태형 감독 계획은 [수원:프리톡]

2020-06-04 17:17


[엑스포츠뉴스 수원, 김현세 기자] "다음을 구상해야…."

두산 베어스 김태형 감독이 4일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치르는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와 팀 간 6차전을 앞두고 우측 팔꿈치 인대 손상으로 이탈하는 이용찬 관련 언급을 했다.

"오늘 오전에 검사 결과를 들었다. 선발 투수 한 명이 빠지는 것이 매우 크다. 대체 선발이 있지만 당장 화요일 선발 투수를 생각해야 한다. 용찬이가 올해는 힘들 것이다. 다음을 구상해야 한다."

두산은 4일 김강률, 백동훈, 권민석을 올리고 이용찬, 허경민, 안권수를 내렸다.이용찬은 금일 MRI 검진을 받았다. 우측 팔꿈치 인대가 손상됐다는 판정이 나와 토미존 수술을 받게 되는데 시즌 아웃 가능성이 매우 크다.

김 감독은 "용찬이가 KIA전에서 안 좋아 통증이 있는 것 같아 확인해 보러 갔는데 생각보다 부상이 컸다"며 "대체 선발로는 젊은 선수 가운데 스프링캠프를 같이 간 선수 쪽에서 나올 수 있다. 당분간 테스트라고 봐야 한다. 최원준이 준비를 많이 했지만 지금 손가락 압통이 있어 당분간 길게는 못 던진다. 2경기 정도 등판해 줄 선발 투수가 필요해 2군에서 대체할 계획"이라고 얘기했다.

그런가 하면 허경민은 상대적으로 부상 정도가 크지 않다. 오른쪽 새끼 손가락 미세 골절이 있다. 부상 정도가 심각하지는 않아 붓기가 빠지고 호전되면 정상적으로 경기 치를 수 있을 전망이다. 재활 기간은 1~2주 정도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So Hot-! TALK

김민아 보면 뜨고 사라지는거 한순간이네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90분 안에 다 먹으면 420만원 줍니다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한국에서 활동중인 일본 여자중에 甲

만약 핵 3발을 쏠수있다면 어디다 쏠꺼임??

맥심화보까지 찍었던 여자 아나운서

외질혜 vs 향이 집밥 비교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