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혜영, 쌍둥이 아들과 마스크 쓰고 빵집 외출 "완전 무장" [★해시태그]

2020-04-05 00:48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혼성그룹 투투 출신 사업가 황혜영이 쌍둥이 아들과 마스크를 쓰고 외출했다.

황혜영은 4일 인스타그램에 "동네앞 빵사러 나갈 때도 완전 무장"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이어 '#그리운 일상 #완전히 돌아올 순 있는 걸까 #황여사 라이프스타일'이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사진 속 황혜영은 두 아들의 손을 잡고 거리를 거닐고 있다. 패셔너블한 마스크와 의상이 눈에 띈다.

황혜영은 2011년 전 정치인이자 현 교수인 김경록과 결혼해 쌍둥이 아들을 키우고 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황혜영 인스타그램

So Hot-! TALK

박성광vs이솔이 경제권 싸움 논란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로또 2등 당첨된 후기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길 자숙하는동안 같이 고통받았던 어머니와 아내...

9500원 치킨 와플 샌드위치

한 아이돌그룹이 선배에게 선물한 CD의 위치

유소나 근황 ㄷㄷㄷ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