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가족' 김광규-오현경, 친구와 썸오가는 아찔한 만남 [포인트:컷]

2020-03-28 15:54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김광규와 오현경이 궁금증을 유발하는 만남으로 시선을 집중시킨다.

29일 오후 7시 55분 첫 방송 되는 TV CHOSUN 새 예능드라마 ‘어쩌다 가족’에서 김광규(김광규 역)와 오현경(오현경 역)이 은밀한 대화를 나누는 모습으로 안방극장의 흥미를 끌어당긴다.

김광규(김광규 분)와 오현경(오현경)은 젊은 시절부터 함께해온 친한 누나동생 사이. 두 사람은 성동일(성동일)과 진희경(진희경) 부부와 한동네에 살며 중년이 된 지금까지 솔로라이프를 즐기며 살아가고 있다. 특히 오현경은 성공한 대창집 사장님으로 언제나 김광규가 어려운 일이 생길 때마다 도움을 주며 걸크러시를 터뜨린다.

김광규와 오현경은 서로에게 관심이 있는 듯 없는 듯, 미묘한 썸의 분위기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만든다. 여사친과 남사친의 경계를 넘나들며 핑크빛과 코믹함을 동시에 안길 예정이라고.

이런 가운데 상상력을 자극하는 두 사람의 모습이 포착돼 이목을 끈다. 심각한 대화를 나누는가 하면, 침대 위에 누워있는 김광규를 당황스럽게 바라보는 오현경의 모습이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는 것. 과연 두 사람 사이 도대체 어떤 일이 일어난 것인지 예측불가 만남이 본방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한편, ‘어쩌다 가족‘은 공항 근처에서 하숙집을 운영하는 성동일, 진희경 부부와 항공사에 근무하는 다양한 직종의 사람들이 함께 사는 색다른 가족 구성의 드라마다. 피 한 방울 안 섞인 사람들이 한 지붕 아래에서 ‘어쩌다 가족’이 되며 일어나는 이야기로 기막힌 재미를 예고하고 있다.

김광규와 오현경의 아슬아슬 긴장 넘치는 비밀 만남은 내일(29일) 오후 7시 55분에 첫 방송 되는 TV CHOSUN 새 예능드라마 ‘어쩌다 가족’에서 만나볼 수 있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TV 조선

So Hot-! TALK

불친절 레전드 홍대 오꼬노미야끼 가게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선생이 실력 없는거 아니냐며 항의전화 한 어머니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다이어트 실패 1kg당 천만원 기부선언 정형돈 몸무게

맛초킹 쿠폰으로 시켰더니 고추테러 당함

유튜브 국뽕이 무서운 이유

트위치 여자 대통령 서새봄 집 공개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