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희철, 흰철 하우스에 금기 범한 일생일대 천적 만남 [포인트:컷]

2020-02-23 14:45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미운 우리 새끼' 김희철이 그동안 볼 수 없었던 색다른 천적을 만난다.

23일 방송되는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희철이 수술을 하려고 병원을 찾는 모습이 그려진다.

하지만 김희철은 수술을 앞두고도 손에서 게임을 놓지 못해 어머니의 분노도 함께 샀다.

수술을 마치고 돌아온 '흰철 하우스'에서는 더 어마어마한 일이 벌어져 모두를 놀라게 했다. 알고 보니 김희철의 병간호를 하기 위해 찾아온 수호천사가 김희철의 집에서 절대 하면 안 되는 금기들을 저지른 것.

뿐만 아니라, 이 수호천사는 깔끔을 떠는 김희철을 향해 "네가 쉬리냐?", "박스에서 살아라" 등 거침없는 돌직구를 날려 어머니들을 폭소케 했다.

이를 지켜보던 어머니들은 "김희철이 천적을 만났다"라고 박장대소하는 반면, 서장훈은 홀로 김희철에 공감하며 안절부절 못하는 모습을 선보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김희철이 잠시 잠든 동안 반려견 기복이가 이 천적의 뒤를 졸졸 쫓아다니며 밀착 감시를 했는데, 녹화장은 물론, 기복이까지 깜짝 놀라게 한 사건도 벌어져 긴장감이 감돌았다는 후문이다.

일생일대 천적을 만나 진땀을 흘린 김희철의 운명은 23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SBS

So Hot-! TALK

김희애 누님 200억대 주차장 근황 ㄷㄷ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벤츠 차주 오열...캣맘충 사고침...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이영자가 탄산음료 잘 안마시는 이유

5000원 강원도 쓰레기 감자 산 사람들의 분노

스트리머 시작한 축구선수 근황

유럽 갔다온 선생님과 제자들 자가격리 클라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