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풀인풀' 설인아, 후반부 열쇠 쥐었나…반격만 남았다

2020-02-17 07:48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설인아의 연기력이 깊어지고 있다.

설인아는 지난 15일과 16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이하 '사풀인풀')에서 복합적인 감정을 완벽하게 표현해내며 한층 더 진한 연기력을 보여줬다.

15일 방송에서 청아(설인아 분)는 항상 밀어내기만 했던 서로를 이해하며 구준휘(김재영)의 사랑 고백으로 다시 한 번 사랑을 확인했다. 하지만 시월(이태선)이 범인으로 몰린 뺑소니 사건의 진범이 준겸(진호은)이고, 그 사실을 유라(나영희)가 조작했다고 의심하기 시작하는 등 복잡한 감정에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결국 청아는 유라를 찾아가 이제껏 볼 수 없었던 단호하고 당당한 표정으로 "뺑소니 사고 준겸이가 낸 거 맞죠? 제발 말해줘요. 준휘씨가 알게 될까 봐 두려워요"라며 유라를 당황하게 하며 전세를 역전시키는 모습이 그려졌다.

16일 방송에서는 준겸의 사고가 기사화되며 청아가 경찰징계위원회에 회부되는 일에 처하자 "그날 이후로 사람을 살리는 좋은 경찰이 되겠다고 결심했다"며 징계위원들을 설득하려는 진심 어린 표정으로 울분을 토해 보는 이들까지 울컥하게 했다.

항상 슬픔을 품고 살아가는 청아의 감정을 다채로운 표정으로 풀어나가고 있는 설인아는 등장만으로도 웃음과 긴장감을 유발하는 등 주인공다운 면모를 확실히 보여주고 있다.

특히 극 후반부로 갈수록 꼬여있는 여러 가지 매듭들을 잘 풀어가는 청아 캐릭터와 함께 설인아 역시 성장해나가고 있는 모습이 비춰지며 앞으로 보여줄 연기에 대한 기대감 역시 나날이 높아지고 있는 중이다.

설인아의 열연과 함께 극 후반부로 접어든 '사풀인풀'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So Hot-! TALK

딘딘 조현영 중3때 2주 사귄 썰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현재 차은우가 일본에서 듣고있는 말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인터스텔라 과대평가다 vs 과소평가다

창렬인지 혜자인지 12만원 삼겹살

미국 멧돼지 헬기사냥 허용 이유

현재 트타쿠들 발광중인 이유란 발언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