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리 아일리시, '그래미' 트로피 품에 안은 채 "다섯개나" [★해시태그]

2020-01-28 08:05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그래미 어워드' 5관왕에 빛나는 팝 가수 빌리 아일리시가 기쁨의 인증샷을 남겼다.

빌리 아일리시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FIVE ARE YOU KIDDING(다섯개나, 농담이죠?)"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빌리 아일리시는 다섯 개의 트로피를 품에 안은 채 환하게 미소 짓고 있다. 10대 소녀답게 장난기 넘치는 빌리 아일리시의 깜찍한 표정이 압권이다.

빌리 아일리시는 지난 26일(현지시간) 미국 LA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제62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최고의 신인, 올해의 노래, 올해의 앨범, 올해의 레코드까지 거머쥐면서 제너럴 필드 4관왕을 모두 휩쓸었다. 여기에 베스트 팝 보컬 앨범까지 트로피를 거머쥐면서 총 5관왕에 달하는 영예를 안았다.

빌리 아일리쉬는 '배드 가이(Bad Guy)'로 전 세계 인기를 끌면서 주목받았다. 특히 2001년 생의 어린 나이 답지 않은 음악적 실력과 감성으로 천재 뮤지션이라 불리며 앞으로 활약을 더욱더 기대케 만들고 있다.

hiyena07@xportsnews.com / 사진=빌리 아일리시 인스타그램
 

So Hot-! TALK

임요환과 페이커.jpg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군생활할때 호불호 갈리는 스타일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어느 술집의 2만5천원짜리 안주 한상차림

깜빵간 토쟁이들 외제차의 최후

필리핀 꽃뱀 vs 영국어머니

울프의 RCK (aka. 틀챔스) 기획 관련 썰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