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애중계' 김병현X김제동, 야구팀 첫 승리…꼴찌들의 행복한 반란

2019-11-20 07:31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편애중계’배 꼴찌 고사가 꼴찌들의 행복한 반란으로 짜릿한 대역전의 드라마를 썼다.

지난 19일 방송된 MBC ‘편애중계’는 세상의 모든 꼴찌들에게 전한 응원과 희망으로 감동을, 끝내기 홈런을 날린 야구팀 김병현, 김제동의 첫 승리로 극적인 재미를 안겼다.

이날 기상천외한 문제로 가득했던 꼴찌 고사는 편애 중계진과 시청자들을 빵 터뜨렸다. 비빔밥 속 급식 재료 맞히기, 선생님 발소리를 맞히는 듣기평가, N행시 작문 등 공부가 아닌 학교생활을 알차게 즐긴 꼴찌 삼인방을 위한 맞춤형 문제들로 흥미진진함을 더한 것.

이어 선수들이 수능 기출문제에 도전해 신들린 찍기 신공을 보이자 안정환은 “저도 학창시절에 많이 찍었어요”라며 숟가락을 얹었다. 김성주와는 답을 맞힐 때마다 같이 깨방정 가득한 찰떡 호흡을 보여 미소를 자아냈다. 서장훈과 붐 역시 ‘내 선수’의 활약에 감격은 물론 괴성을 지르며 난리법석을 떨어 안방극장을 박장대소케 했다.

특히 그동안 뒤처지던 야구팀 선수가 친구들의 도움으로 살아남고 알까기 결승전에서 1타2피 끝내기 홈런을 쏘았을 땐 시청자들마저 환호성을 질렀다. 드라마틱한 대역전승에 이성을 잃고 대흥분한 김병현과 김제동의 모습은 폭소를 자아냈다.

이렇듯 파란만장했던 야구팀의 첫 승리로 농구팀, 축구팀 모두 각 1승을 득점한 팽팽한 동점 상황이 만들어졌다. 행복은 성적순이 아니라고 외치는 꼴찌들의 반란으로 유쾌한 감동을 쏟아낸 가운데 날로 치열해지는 대결의 선두를 잡을 중계진은 누가 될지 다음 대결이 더욱 기다려진다.

한편 ‘편애중계’ 4회는 오는 26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So Hot-! TALK

이제 여초에서 북괴군 미화 오지게 들어갈듯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일본인이 한국 마트에서 충격 받은 점 TOP6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청순한 1997년생 일본 여배우 최고봉

아들이 학폭 가해자인 걸 안 부모

한국 힙합가수중에 유일하게 해낸 사람

김민아가 생각하는 탈모인 남자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