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리나, 악플러 향한 강한 일침 "사라지길 바란다" [★해시태그]

2019-10-15 17:19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가수 겸 방송인 채리나가 악플러들에게 일침을 가했다.

15일 채리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더불어 그는 "사라지길 바란다 #악플러"라는 글을 덧붙이며 악플러에 대해 분노했다.

앞서 지난 14일 설리가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가운데, 생전 그에게 쏠렸던 수많은 악플에 대해 다시 한 번 재조명되고 있는 상황이다. 채리나 역시 이를 두고 일침을 가한 것으로 보인다. 

채리나의 게시글이 공개되자 누리꾼들 역시 "공감한다", "악플은 강력하게 처벌해야한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채리나는 그룹 룰라로 활발한 활동을 했으며 이후 여러 방송이나 예능에 출연하며 맹활약했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So Hot-! TALK

강호동 전설의 6봉에 대해 여초 카페 반응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교육부 장관상받은 세경고 급식 근황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연기력 빼고 얼굴만 봤을때 누가 승??

한참 핫하다가 살사람은 다 산거같은 물건 두개

스마트폰 한대 팔아서 남는 수익 10원

마리텔 뷰티방송에 출연한 여자 PD 대참사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