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마당' 성병숙 "목소리, 제일 안 늙어…다들 목소리로 알아봐"

2019-10-15 08:44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아침마당' 성병숙이 자신의 매력인 목소리를 언급했다.

15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에는 배우 성병숙이 출연했다.

김재원 아나운서는 "정말 귀여우시다"라고 말했다. 이정민 아나운서는 "너무 어려보인다"라고 이야기했다. 김학래는 "얼굴이 자연스럽게 익어가서 지금도 자연스럽고 어디나 다 잘 어울린다. 이렇게 예쁜 할머니 있으면 나와보라. 과일이 철을 따라 익어가듯 하다"며 칭찬했다.

이정민 아나운서는 "맑고 고운 목소리가 이유 중에 하나일 것 같다"고 말했다.

성우이기도 한 성병숙은 "사람이 제일 안 늙는 게 목소리라고 한다. 마지막까지 남아 있는 게 목소리다. 가끔 택시를 타면 조용히 있으면 잘 모르는데 '어디까지 갈까요'라고 말하면 돌아보면서 안다. 목소리가 많이 각인된 것 같다"라고 말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KBS 방송화면

So Hot-! TALK

이 커플이 욕 먹고있는 이유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결혼자금에 대한 최근 남녀의 생각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친구들 다 구속되는 와중 승리 근황

최근 대전에서 인기라는 음식

트와이스 나연 근황

유튜브 실버버튼 받은 신세경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