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본색' 황혜영♥김경록, 쌍둥이와 제주살이 돌입 '눈물바다' [포인트:컷]

2019-09-20 17:30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아빠본색' 황혜영 김경록이 제주도 투어에 나섰다. 

22일 방송되는 채널A ‘아빠본색’에서 황혜영-김경록 부부는 쌍둥이의 여름방학을 맞아 제주 살이에 돌입했다.

이날 김경록은 쌍둥이 아들들에게 제주도에서만 할 수 있는 경험을 해주고 싶다며 ‘제주 아빠 투어’를 준비한다.

먼저 김경록은 아이들에게 노동의 중요성을 알려주기 위해 청귤 밭을 찾는다. 쌍둥이는 처음 해보는 경험에 신기해하며 열심히 청귤을 딴다. 그러나 시간이 갈수록 심해지는 아빠의 잔소리에 쌍둥이와 황혜영은 급격히 지쳐가는 모습을 보인다. 결국 아들 김대정은 “나 이제 엄마 옆에서 딸래”라며 김경록을 피하는 것은 물론, 인터뷰에서 “아빠는 입으로 귤을 따요”라고 일침을 날려 모두를 폭소케 한다. 

이후 방문한 오일장에서도 쌍둥이들에게 경제 개념을 일깨워주고 싶은 김경록의 의지가 폭발한다. 직접 계산해본 적이 이 없는 아이들에게 만 원을 나눠준 후, 예산 내에서 사고 싶은 것을 사게 한 것이다. 쌍둥이는 열심히 계산해가며 쇼핑을 하는 모습으로 흐뭇함을 자아낸다.

그러나 이미 돈을 다 쓴 뒤에 사고 싶은 모자를 발견한 아들 김대용은 아빠 김경록에게 돈을 빌려보려 한다. 황혜영은 김경록을 설득하지만 김경록은 “사주는 건 없다”라며 단호한 모습을 보인다. 부자간의 한 치의 물러섬 없는 신경전이 벌어진 시장투어는 울음바다로 끝나고 말았다.
   
쌍둥이 아들들을 위한 ‘김경록표 생생투어’는 22일 오후 9시 30분 ‘아빠본색’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채널A

So Hot-! TALK

씨맥이 폭로한 그리핀에서 짤린 이유 ㄷㄷ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유명인들의 갑작스런 자살소식이 들릴때 드는 생각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방송에서 악플 읽는 연예인들 표정...

던킨도너츠 배달 대참사

위메프 원피스 후기녀

고말숙 새 컨텐츠.jpg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