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전은 로망"…'복면가왕' 태진아, 트로트계 대부 아무나 하나 [전일야화]

2019-08-19 06:45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트로트 가수 태진아가 '복면가왕' 출연 소감을 밝혔다.

18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오늘 가왕으로 데뷔합니다 픽미 픽미 픽미 업 아이돌'의 정체가 태진아로 밝혀진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태진아는 '오늘 가왕으로 데뷔합니다 픽미 픽미 픽미 업 아이돌'로 등장했고, 특유의 허스키 보이스와 호소력 짙은 창법으로 3라운드에 진출했다. 

그러나 태진아는 '우가우가 나 찍어라 내 이름은 가왕트랄로피테쿠스'로 무대에 선 덕인과 3라운드 가왕 후보 결정전에서 패배해 아쉽게 탈락했다.

이후 태진아의 정체가 공개됐고, 김성주는 "여러분들이 많이 놀라셨을 레전드가 '복면가왕'을 찾아주셨다. 출연을 결심하게 되신 이유가 많이 궁금하다"라며 질문했다.

이에 태진아는 "모든 남자들의 로망이다. 도전한다는 것. 더 나이 들기 전에 한 번 나와보고 싶었다"라며 털어놨다.



이어 김성주는 "눈가를 보니까 촉촉하다. 감회가 남다르실 거 같다"라며 궁금해했고, 태진아는 "후배들 앉아 있는 모습 보니까 '내가 나오길 참 잘했구나' 싶었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또 김구라는 "모든 일에 최선을 다하고 쉼이 없으시다. 항상 에너지, 열정을 다하는 모습이 존경심을 갖게 한다"라며 감탄했고, 윤상은 "늘 열린 마음으로 활동을 하시니까 태진아 선배님에게는 자연스러운 자리가 아닐까 생각한다. 지금이 최전성기처럼 태진아 선배님만이 낼 수 있는 그 소리를 구사하시는 모습이 너무 감동적이었다"라며 극찬했다.

특히 태진아는 김성주의 제안에 히트곡 '동반자'로 유쾌한 무대를 꾸몄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So Hot-! TALK

훈련소 간 남친이 받은 편지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봉준호 살인의추억 찍었을때 했던 인터뷰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리니지 BJ 만만 33억짜리 집 공개

소개팅 금수저녀.jpg

맥도날드만 먹고 살 27kg 빼는 법

황교안 투블럭컷 영국 BBC 진출 ㄷㄷ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