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을 내요, 미스터 리' 박해준·전혜빈·김혜옥, 코미디 신스틸러 출동

2019-08-14 17:30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감독 이계벽)가 최강 코미디 신스틸러 배우들의 총출동을 예고했다. 

'힘을 내요, 미스터 리'는 아이 같은 아빠 철수(차승원 분)와 어른 같은 딸 샛별(엄채영), 마른하늘에 딸벼락 맞은 철수의 좌충우돌 코미디. 

박해준은 자나 깨나 형 철수 걱정뿐인 동생이자 철없는 가장 영수 역을 맡았다. 주로, 극의 팽팽한 긴장감을 조성하는 묵직한 역할을 도맡아온 그는 처음으로 코미디 장르에 도전, 이제까지 보여준 적 없는 실생활 코믹 연기를 완성했다. 

아내 은희 역의 전혜빈과는 진한 부부 케미를 자랑하는 등 색다른 반전 매력을 예고한다. 여기에, 유쾌한 에너지와 탁월한 코미디 감각을 가진 배우 전혜빈이 철딱서니 없는 남편 영수를 꽉 잡고 사는 아내 은희 역으로 분해 한층 기대감을 높인다. 

'럭키'에서 “너무 무서워요”라는 임팩트 있는 대사를 남기며 진정한 코믹 요정으로 사랑받은 전혜빈은 이번 '힘을 내요, 미스터 리' 예고편에서도 다시 한번 “너무 무서워” 대사를 패러디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또한 지극정성 손녀 바보 할머니 희자 역은 깊은 내공으로 따뜻한 공감을 이끌어내는 배우 김혜옥이 소화해 생동감 넘치는 코믹 가족 케미를 기대케 한다. 이렇듯 남다른 개성과 빛나는 연기력을 모두 갖춘 신스틸러들의 총출동으로 환상의 코미디 라인업을 완성한 '힘을 내요, 미스터 리'는 일찍이 예비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가운데, 올 추석 전 국민의 웃음을 책임질 예정이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NEW

So Hot-! TALK

노점상 치워버린 영등포 근황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유희열 서울대 작곡과 입학썰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대학 수준 나오는 컨닝 수준

구혜선이 안재현에게 해준 스팸정식

어느 냉동삼겹살 맛집의 위생 상태

눈 화장의 중요성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