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나라' 정샘물 "두 아이 입양했다…신애라가 멘토링"

2019-07-20 23:21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메이크업아티스트 정샘물이 두 아이를 입양했다고 고백했다.

20일 방송된 KBS 2TV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에는 정세진 아나운서, 두 아들을 홀로 키우는 싱글맘 김나영, 두 딸을 가슴으로 낳은 엄마 정샘물, 육아박사 노규식이 코멘테이터로 출연했다.

이날 정샘물은 "두 아이를 입양했다. 아인이는 7살, 라엘이는 3살이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신애라 언니가 굉장히 많은 멘토링과 코칭을 해줬을 때 아이가 느끼는 궁금증을 하나도 숨기지 않았다고 하더라. 숨길 이유가 없다고 생각하는 것이 아이에게 더 좋다"고 전해 눈길을 모았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KBS 2TV 방송화면

So Hot-! TALK

왕따 당하는 신인 걸그룹 멤버 SNS폭로 ㄷㄷ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의사들 파업 시위 방역수준 클라스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여전히 1박2일을 그리워하는 수근이형

푸라닭은 되고 루이비통닭은 안되고?

남자들이 엄청 좋아할 얼굴

악플로 인해 활동 중단한 여성 유튜버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