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파아메리카] '쿠보 풀타임' 일본, 칠레에 0-4 대패

2019-06-18 11:17


[엑스포츠뉴스 허인회 인턴기자] 일본이 코파 아메리카 첫 경기서부터 칠레에 대패했다.

일본은 18일(한국시간) 브라질 상파울루에 위치한 모룸비 스타디움에서 2019 코파 아메리카 C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칠레에 0-4로 대패했다.

일본은 남미축구연맹 회원국이 부족한 탓에 주최측의 초청으로 이 대회에 출전했다. 첫 경기서부터 남미 강호이자 디펜딩 챔피언 칠레의 높은 벽을 실감했다.

전반 41분 칠레가 첫 골을 기록했다. 코너킥 상황에서 에릭 풀가르가 아랑기스의 볼을 받아 헤더로 마무리했다. 전반전은 칠레가 한 점 앞선채 마무리했다.

후반전 일본은 급격히 무너졌다. 칠레는 후반 9분 에두아르도 바르가스가 오른발로 득점하더니, 후반 37분 알렉시스 산체스가 쐐기골까지 넣었다. 산체스는 아랑기스가 올린 크로스를 머리로 성공시켰다.

세 번째 실점으로 일본은 급격하게 집중력을 잃었다. 칠레는 단 1분 뒤 한 골을 더 추가시켰다. 바르가스가 골키퍼 키를 넘기는 감각적인 골을 기록한 것. 이후 추가 득점 없이 칠레가 일본을 4-0으로 크게 꺾으며 1승과 함께 승점3점을 추가했다.

한편, 이날 이강인의 동갑내기 쿠보 타케후사(레알 마드리드)는 풀타임을 뛰었지만 위협적인 모습은 보여주지 못했다.

justinwhoi@xportsnews.com / 사진=AP/연합뉴스

So Hot-! TALK

여자 기상캐스터 의상에 관한 진실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혼자 사는 사람들의 미래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김윤정 불청 나왔다 욕 먹고있는 이유

ㅈ소기업 흡연실 근황 ㄷㄷ

하루에 1000개 가까이 팔린다는 호떡

트위치 유저들 사이에서 릴카 민심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