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내형' 이강인 '특급 경호를 받으며'[포토]

2019-06-17 08:27



[엑스포츠뉴스 인천공항, 김한준 기자]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U-20대표팀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이강인이 공항을 빠져나가고 있다.

한국 남자축구 역사상 FIFA 주관대회 결승에 오른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준우승은 한국 남자축구 역사상 FIFA 주관대회 최고 성적이다. '막내형' 이강인은 2골과 4도움을 기록하며 최우수선수에게 수여되는 골든볼을 아시아 최초로 수상했다.

kowel@xportsnews.com

So Hot-! TALK

‘평평한 지구’ 증명나선 비행사 결국 사망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편돌이가 말해주는 편의점 마스크 상황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야쿠자의 애인이 된 일본인 아이돌

부산식 짜장면.gif

일본은 성우를 와꾸보고 뽑냐?

소련여자 엄마 근황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