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쪽갈비집, 파격 솔루션→연락두절…9.8% 최고의 1분

2019-04-25 07:52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백종원의 골목식당’ 시청률의 고공행진이 계속됐다.

지난 24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이 평균 시청률 1부 7.2% 2부 8.9%(이하 닐슨코리아 수도권 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굳건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주요 광고관계자들의 중요 지표인 ’2049 타깃 시청률‘은 3.5%(2부 기준)로 역시 동시간대 1위였고, 분당 최고 시청률은 9.8%까지 치솟았다.

이날 곱창집은 새로운 소스와 양념장을 개발해 손님맞이를 시작했다. 솔루션을 받은 곱창 전골에 대해 손님들은 긍정적인 평가를 보냈으나 곱창 구이에 대해서는 좋지 않은 반응이 나왔다. 곱창 구이용 소스의 숙제가 아직 해결되지 않은 것.

곱창집 사장님은 고민을 조심스럽게 털어놓기도 했다. 그는 소곱창을 같이 했던 이유가 과거 자신의 돼지곱창집을 인수했던 지인 가게와 메뉴를 겹치지 않게 했던 것이라 밝혔다. 만약 솔루션 대로 돼지 곱창으로 메뉴를 축소하면 근처에서 장사하고 있는 지인 가게에 피해가 될까 고민이라는 사장님의 말에 백종원은 간단한 해답을 내놨다. 백종원은 “지인 사장님을 부르셔서 비법 소스를 알려드려라. 자매 가게로 함께 솔루션을 받으면 된다”며 함께 할 것을 권했다.

MC 정인선은 홀로 장사하는 돼지찌개집 일손을 돕기 위해 알바로 나섰다. 오래 함께 장사를 해온 사람처럼 장금이 사장님과 정인선은 호흡이 척척 맞는 모습을 보였다.

이때 홍현희와 김나희가 미리투어단으로 깜짝 등장했다. 두 사람은 실치국에 밥을 말아 어리굴젓을 얹어 먹으며 제대로 된 ‘먹방’을 선보였다. 점심 장사가 끝난 뒤 폐 끼친 것은 아닐까 걱정하는 정인선에게 사장님은 “함께 있어 일이 쉬웠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사장님은 "(장사가) 힘들어도 재밌어요. 사람들이 맛있다는 말을 할 때 재밌다"며 음식 장사에 대한 진심 어린 애정을 내비쳐 집밥 같은 따뜻함을 선사했다.

쪽갈비 김치찌개집 방문도 이어졌다. 백종원은 서산의 명물 한우를 이용한 서울식 국물 불고기를 팔 것을 제안했다. 이어 비법 간장으로 불고기 양념 만들기를 알려줬고 어디서도 살 수 없는 자신이 개발한 불고기용 불판을 선물로 드리며 각종 솔루션을 제공했다. 불고기를 맛본 김성주와 정인선은 "정말 맛있다. 남녀노소 모두 좋아할 맛이다”라며 감탄했다.

음식에 대한 솔루션 뿐만 아니라 ‘골목식당’ 제작진은 무릎이 좋지 않은 사장님을 위해 홀과 주방 리모델링을 지원했다. 그러나 최종점검 당일까지 연락이 두절되는 장면이 펼쳐지며 쪽갈비집 사장님에게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궁금증이 모아졌다. 이 장면은 분당 최고 시청률 9.8%까지 치솟으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한편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So Hot-! TALK

프로미스나인..합리적 의심...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먹고나서 현타오는 음식 甲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무리수라 욕 먹고있는 골목식당 여수편

이번에 또 사고쳐서 한건 해낸 땅콩막내 조현민

100분토론 이후 떡상한 진짜 토론 프로그램

바지가 참 잘어울리는 몸매 유형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