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메이비 "넷째? 그럴 일 없어"

2019-04-16 00:18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가수 메이비가 넷째라는 말에 그럴 일이 없다고 했다.

15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메이비-윤상현 부부가 나무를 심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메이비와 윤상현은 가족 나무를 심었다. 가장 큰 나무부터 가장 작은 나무까지 총 5그루의 가족 나무를 심기로 했다.

나무 심기에 재미가 들린 나겸이는 가족 수만큼의 나무를 심고도 더 심고 싶어 했다.

메이비는 이제 더 심을 수 없다고 얘기해줬다. 이에 윤상현은 나겸이에게 "네 동생 또 나오면"이라고 말했다. 메이비는 "아냐. 그럴 일 없어"라고 딱 잘라 말했다.

윤상현은 스튜디오에서 다른 출연자들이 공석을 마련해 뒀는지 궁금해 하자 딱 맞게 심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출연자들은 공석을 발견하고는 내심 기대 어린 눈빛을 드러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So Hot-! TALK

공사장에서 유물 나오면 파묻어버리는 이유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러블리즈 케이가 가지고있는 명품들 가격 ㄷㄷ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러블리즈 우주소녀가 1군급 아이돌인 이유

네티즌덕에 가해자 잡은 교통사고

건물주들이 공실나도 임대료 안 내리는 이유

치어리더 부채질의 진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