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몽니 드러머 정훈태, 오늘(12일) 3살 연하 연인과 결혼

2019-01-12 11:55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밴드 몽니의 드러머 정훈태가 오늘(12일) 백년가약을 맺는다.

밴드 몽니의 드러머 정훈태가 3살 연하의 미모의 일반인 여성과 12일 결혼식을 올리고 백년가약을 맺는다.

소속사 모던보이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3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서로 의지하며 예쁜 사랑을 키어왔다"고 전했다.


이날 결혼식은 일반인 신부를 배려하여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며, 양가 부모님과 지인 그리고 동료 뮤지션들의 축하 속에 부부의 연을 맺을 예정이다.

한편 축가로는 14년 동안 멤버 교체 없이 꾸준히 활동해온 밴드 몽니의 멤버 3명이 직접 준비해 뜻 깊은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모던보이 엔터테인먼트

So Hot-! TALK

여자 기상캐스터 의상에 관한 진실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혼자 사는 사람들의 미래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김윤정 불청 나왔다 욕 먹고있는 이유

ㅈ소기업 흡연실 근황 ㄷㄷ

하루에 1000개 가까이 팔린다는 호떡

트위치 유저들 사이에서 릴카 민심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