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14일 '한불우정콘서트' 출격…문재인 대통령 관람

2018-10-11 17:23


[엑스포츠뉴스 김미지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되는 '한불우정콘서트'에 출격한다. 이 자리에는 유럽 순방을 나서는 문재인 대통령도 참석해 방탄소년단의 공연을 관람할 예정이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14일 오후(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되는 '한국 음악의 울림' 한불 우정 콘서트 무대에 선다. 청와대에 따르면 아시아 유럽정상회의 참석을 위한 유럽 순방 차 13일 프랑스를 국빈 방문하는 문재인 대통령은 현지에서 이 콘서트에 참석할 예정이다.

'한국 음악의 울림'을 주제로 한 한불 우정 콘서트에는 문화예술인을 포함한 프랑스 주요 인사 200여 명, 프랑스 한류 팬 100여 명, 파리 7개 대학의 한국학과 학생 20여 명, 한국 측 초청자 등 모두 400여 명이 참석한다.

공연에는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거문고, 색소폰, 드럼, 판소리 등을 함께하는 한국 전통 퓨전 음악팀은 블랙스트링과 거문고, 기타로 공연하는 그룹 문고고가 한국 드라마인 '태양의 후예', '김비서가 왜 그럴까' 등의 OST로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북미 투어를 성료한 뒤 지난 9, 10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02 아레나를 시작으로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독일 베를린, 프랑스 파리 등에서 유럽 투어를 이어간다. 오는 11월부터는 일본에서 첫 돔 투어를 개최한다.

am8191@xportsnews.com / 사진=빅히트

So Hot-! TALK

트와이스는 다 좋은데 왜......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테란은 사기가 아니라는 이영호의 이중성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아프리카 일본 혼혈 BJ 몸매 수준 ㄷㄷ

논란의 용산역 2만원 치킨

fx 엠버 문신 공개 ㄷㄷ

육덕 애매...22살 인스타 처자...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