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른 바다' 이민호, 성동일·황신혜 관계 의심 시작했다

2017-01-11 22:23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푸른 바다의 전설' 이민호가 황신혜와 성동일의 관계를 의심했다.  
 
11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 16회에서는 심청(전지현 분), 허준재(이민호), 모유란(나영희)이 한 자리에 모였다. 

이날 모두가 모인 가운데 심청의 생일파티가 시작됐다. 심청은 "우리 더 축하받을 사람 없어?"라고 물었다. 이에 허준재는 "너 이거 재미있어서 그렇지"라며 정곡을 찔렀고, 심청은 그렇다며 초를 불었다.

심청이 모유란을 친구라고 밝히자 허준재는 "우리 엄마가 왜 친구냐"라고 반발했지만, 모유란은 "우리 친구야"라고 전했다.

이후 함께 모인 조남두(이희준), 심청, 허준재, 모유란. 조남두는 모유란에게 강지현이란 사람을 아냐고 물었고, 모유란은 "너무나 아는 사람이지"라며 준재의 새어머니, 강서희(황신혜)라고 밝혔다.

이를 들은 조남두와 허준재는 충격을 받았고, 탈주범 마대영(성동일)과 강지현이 관계가 있다고까지만 알려주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So Hot-! TALK

홍진호 , 김소혜가 알려주는 오버워치 용어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펌] 도쿄 음식점 물가 간접 체험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남친이 언니를 임신시켰어요

무한도전 PC방 키보드 vs 양세형 개인 키보드

요즘 WWE 안보는 이유

문재인 결국.. 들켰네요..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