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1열' 장성규 "MC 자리 유지? 몸값 대비 가성비 좋은 편"

2019-10-11 11:21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장성규가 '방구석1열'에 계속 함께할 수 있는 이유를 짚었다.

11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 스탠포드룸에서 JTBC '방구석1열'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정재형, 장윤주, 장성규와 김미연 PD가 참석했다.

장성규는 윤종신이 MC 자리에서 떠난 가운데, 유일하게 원년 멤버로 자리를 지키게 됐다. 이에 대해 그는 "김미연 PD님을 비롯한 JTBC 모든 식구분들께서 저를 여전히 가족으로 생각하고 아껴주는 덕분에 한 것에 비해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었고 자리를 이어갈 수 있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몇 개월 전에 김미연 PD께서 인터뷰를 통해 '장성규는 나의 페르소나다'라는 이야기를 한 적이 있다. 봉준호, 박찬욱 감독에게 송강호가 있다면 김미연 PD에게 장성규가 있는 격이다.그렇게 말한 것에 대한 약속, 노력이 아닐까. 부족하더라도 그래서 함께 해준 게 아닐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그리고 제가 가성비가 지금 몸값 대비 효율이 썩 괜찮은 편이라는 이야기가 있더라. 여러 가지가 복합적으로 작용한 게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JTBC '방구석1열'은 '방구석'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영화 인문학 토크 프로그램.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 40분 방송된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JTBC



So Hot-! TALK

외질 오늘 방송 한짤로 요약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서새봄 사과방송 내용.jpg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조현이 스타킹을 자주 신는 이유

30평 45억짜리 아파트

여자아이돌판 최고 춤꾼의 위엄

라면 기가 막히게 끓이는 방법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