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일편지' 전소민, 삐친 김경남에 '뽀뽀세례'

2019-09-11 22:22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전소민이 삐친 김경남에게 뽀뽀를 해줬다.

11일 방송된 KBS 2TV 추석특집 드라마 '생일편지' 1회에서는 김재연(전소민 분)이 구기웅(김경남)에게 뽀뽀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재연은 할아버지 김무길(전무송)이 고향 친구한테 온 편지를 받고 답장을 대신 전해달라고 하자 길을 나서게 됐다.

웹툰작가인 김재연은 하루 자리를 비우게 되면서 웹툰 스토리 작가이자 남자친구인 구기웅에게 일과 관련된 얘기만 쏟아냈다.

구기웅은 삐친 얼굴로 한숨을 내쉬며 "난 애인인 걸까 조수인 걸까"라고 섭섭함을 드러냈다. 

김재연은 구기웅을 달래기 위해 "둘 다지"라고 말하면서 구기웅의 이마, 볼 등에 뽀뽀를 했다. 구기웅은 그제야 마음이 풀린 얼굴이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So Hot-! TALK

서양남자..한국 여자와 데이트한 썰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내가 장교를 그만둔 이유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싸이가 100만원치 먹고갔다는 삼겹살집

수지 오징어 만들어버린 아이돌

맘스터치 단종되는 메뉴

트위치 여캠관계도 최신판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