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티스' 손현주, 이강욱 체포 상황 만들었다...최진혁 냉소

2019-08-14 22:20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손현주가 이강욱의 체포 상황을 만들었다.

14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저스티스' 17회에서는 송우용(손현주 분)이 조현우(이강욱)의 체포 상황을 만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우용은 조현우와 만나고 있는 곳에 이태경(최진혁)이 나타나자 난감해 했다.

이태경은 조현우를 향해 실종상태인 장영미(지혜원)가 어디 있느냐고 캐물었다. 조현우는 입을 열지 않았다.

송우용이 나서서 이태경에게 조현우와 장영미는 상관없다고 말했다. 이태경은 휴대폰을 꺼내 112를 누르며 신고를 하려고 했다. 그때 검사가 등장해 조현우를 여배우 실종사건 용의자로 긴급체포했다.

이태경은 송우용에게 "형 그림이야? 순발력 쩔어"라고 말했다. 이에 송우용은 "이쯤에서 손 떼라"고 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So Hot-! TALK

6년 동안 정산 한번도 못 받은 피에스타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귀여움 싹 빠지고 여자가 된 오마이걸 아린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한국에 성희롱은 범죄라는 인식을 심은 인물

일본어 고집하는 사장님 논란

핵썼다가 혼난 임요환

릴카 컴퓨터 본체 ㄷㄷㄷ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