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거JK 측 "척수염 많이 호전…컨디션 체크하며 활동 재개" [공식입장]

2019-05-16 20:10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척수염 재발 소식을 전했던 타이거 JK가 회복해 활동을 재개한다.

타이거 JK의 소속사 필굿뮤직 측은 16일 엑스포츠뉴스에 "타이거 JK의 건강이 호전돼 이번주 부터 활동을 재개한다"고 전했다.

이어 "척수염이라는 병이 완치가 안되는 병인데 연말 앨범 발표이후 스케줄을 소화하느라 많이 악화된 것 같다"며 "이후 건강이 호전되어 컨디션을 체크하며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타이거 JK는 이미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를 마쳤다. MFBTY 멤버인 윤미래, 비지와 함께 녹화에 참여했으며 세 사람이 출연하는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17일 오후 11시 방송예정이다.

한편, 타이거JK는 지난해 드렁큰타이거의 마지막 앨범 'Drunken Tiger X : Rebirth Of Tiger JK'를 발매하고 활발한 활동을 벌여왔다. 그러던 중 지난 4월 척수염 재발 소식을 알려 팬들을 안타깝게 했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
 

So Hot-! TALK

레전드급 여동생 ㅗㅜㅑ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5명 중 1명이 잘못 들인 운전습관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차은우를 오징어로 만들어 버리는 서강준 클라스

이상한 사진을 찍는걸 좋아하는 남친

겪어본 사람들만 안다는 수영장 텃세

짜장면이 불어서 도착했을때 먹는 TIP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