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s 차이나] 장백지 "셋째아들 父 주성치 아냐…루머 사실무근"

2019-01-10 14:55


[엑스포츠뉴스 한정원 인턴기자] 중국 배우 장백지가 자신의 셋째아들 친부가 주성치라는 루머를 해명했다.

지난 8일(현지 시간) 중국 웨이보 포함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장백지와 주성치가 웨딩사진을 찍었다", "함께 산부인과에 방문했다", "셋째아들 친부는 주성치" 라는 글과 사진이 올라왔다.

이에 장백지 소속사 장백지공작실 측은 공식 웨이보를 통해 "현재 확산되고 있는 주성치 관련 루머들은 가짜. 사실이 아닌 소식을 유포하지 말아 달라"며 "주성치와 결혼이 임박한 것도 사실이 아니며 웨딩촬영을 마쳤다는 것도 아니다"는 글과 함께 캡처 사진을 게재하며 직접 논란을 언급, 해명했다.

앞서 지난해 12월 17일 장백지는 웨이보를 통해 셋째 출산 소식을 전했다. 하지만 아이의 친부에 대한 언급은 없었다. 이에 신츄 등의 중국 언론들은 "셋째 아들의 생부는 그의 w전 남편 사정봉", "장백지 어머니가 언급했던 65세 재력가"라고 보도 했지만,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한 바 있다.

하지만 장백지는 여전히 아이의 친부를 밝히지 않고 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So Hot-! TALK

공항에 컨버스 꺽어 신고 오는 신인 여자 아이돌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삼성동에 있는 고급 한우 오마카세집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이번 주말 서울 지하철이 헬인 이유

갤럭시S10 혁신적인 기능 유출

보배에서 난리난 21만원짜리 소래포구 킹크랩

요즘 BJ들이 봉쪽으로 모이는 이유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