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규영, 사람엔터에 새 둥지 "무한한 잠재력 가진 배우" [공식입장]

2019-08-15 00:28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배우 박규영이 사람엔터테인먼트(이하 사람엔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14일 사람엔터는 "박규영은 연기에 대한 뜨거운 열정과 무한한 잠재력을 가진 배우"라며 "박규영이 다양한 영역에서 자신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게끔 지원할 것"이라 밝혔다.

박규영은 드라마 '녹두꽃'에서 황명심 역을 맡아 신분으로 인해 사랑하는 사람과 이루어질 수 없는 애틋한 감정을 섬세한 연기력으로 훌륭하게 그려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제3의 매력', '로맨스는 별책부록'과 영화 '괴물들', '레슬러' 등을 통해 다양한 캐릭터를 자신만의 매력으로 완벽하게 완성해 온 박규영은 앞으로 활발한 작품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한편 사람엔터에는 고성희, 권율, 김성규, 김재영, 데이비드 맥기니스, 문동혁, 박규영, 박예진, 변요한, 심달기, 엄정화, 유희제, 윤계상, 이가섭, 이민웅, 이성욱, 이운산, 이제훈, 이주연, 이하나, 이하늬, 전채은, 정소리, 조진웅, 최수영, 최원영, 한예리, 홍기준 등의 배우들이 소속돼있다.

사람엔터는 자선 단체 화보, 다양성 영화 지원 프로젝트 G-시네마 사업, 환경 캠페인 'LET'S SAVE THE EARTH' 등에 이어 서울시 마포구 소재 하늘공원에 숲을 조성하는 등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으로 의미 있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사람엔터테인먼트


So Hot-! TALK

쿠팡에 긴급 투입된 의료진이 남긴 후기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서울 부동산 심각하다는 말이 계속 나오는 이유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은근 다리 예쁜거 모르는사람 많은 여돌

예비군 엘리베이터 이용 금지 논란의 진실

황정민-이정재 주연의 새 영화 ㄷㄷㄷ

나는푸르 쌩얼드립에 즙 짠게 어이없는 이유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