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퓨처스팀 선수 발열 증세로 서산 훈련 중단

2020-03-27 09:47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한화 이글스가 퓨처스 선수의 발열 증세로 훈련을 중단했다.

한화 구단은 27일 "퓨처스 선수 1명이 발열 증세를 보임에 따라 27일 퓨처스 훈련을 중단키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구단에 따르면 해당 선수는 지난 26일 밤 발열 증세를 보여 즉시 구단에 통보했다. 그리고 곧바로 서산지역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진을 받은 후 결과를 기다리며 자택에서 격리중이다.

한화는 "즉시 퓨처스팀에 구장 전면 폐쇄 및 훈련과 단체행동 금지, 전 인원의 외부 접촉 금지등의 조치를 한 상태다. 해당 선수의 검진 결과가 나오는 대로 사전 수립된 매뉴얼에 따라 조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서산구장에서는 전 구성원에 대해 1일 3회에 걸쳐 발열체크를 진행하는 등 수시로 선수들의 감염예방 관리를 진행한 바 있다.

eunhwe@xportsnew.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So Hot-! TALK

'홍콩해방' 각인 신청했다 거절당해서 난리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남자의 첫경험 나이 상관관계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핵무기 시설로 오인 받은 구식 아파트

홍진영이 주는 고추 먹는다 vs 안먹는다

새로운 아이폰 출시 될 때마다 겁나 웃김

나락갔던 야생마 3개월만에 복귀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