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래블러' 강하늘·안재홍·옹성우, 세계 5대 미봉 피츠로이에 '감탄'

2020-03-27 10:57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트래블러들이 세계 5대 미봉 피츠로이를 향해 떠났다.

28일 방송되는 JTBC ‘트래블러-아르헨티나’에는 캠핑과 트레킹 준비를 하고 떠나는 강하늘, 안재홍, 옹성우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들은 파타고니아의 매력을 제대로 느끼기 위해, 세계 5대 미봉 ‘피츠로이’가 가깝게 보이는 야영장에서의 1박 2일 캠핑과 트레킹을 계획해왔다. 세 사람은 낭만의 완성을 위해 렌터카를 빌리고, 아름답기로 손꼽히는 아르헨티나의 40번 국도를 타고 캠핑 장소로 향했다. 이 길 역시 영화 속의 한 장면처럼 멋진 풍경을 자랑해 트래블러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또 세 사람은 달리던 도중 탁 트인 도로 끝에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낸 ‘피츠로이’에 말을 잇지 못했다. 두 눈을 압도하는 아름다움에 잠시 차를 세우고 풍경을 바라보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 주 방송 말미에 이어지는 저녁식사 장면도 공개된다. 세 사람은 영화 ‘기생충’ 속 메뉴 ‘채끝살 짜파구리’에 도전했는데, 장보는 도중 소고기 꽃등심이 1kg에 9천원이라는 믿기지 않는 사실에 입을 다물지 못한 바 있다.

이번주에는 공식 셰프 안재홍의 진두지휘 하에 요리를 완성한 세 사람의 행복한 시간이 공개된다. 이들은 식사를 마친 후 많은 양의 설거지에 혀를 내두르며, 설거지 당번이 되지 않기 위해 필사적인 노력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옹성우는 자신도 모르게 속마음을 밖으로 내뱉어 웃음을 더했다.

트래블러가 만난 피츠로이의 첫 모습은 28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되는 JTBC ‘트래블러-아르헨티나’에서 확인할 수 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JTBC
 

So Hot-! TALK

사람들이 잘 모르는 여자아이돌계 은근 금수저

화제의 이슈 & 투데이 fun

서울에서 제일 비싼 호텔 뷔페.jpg

TALK 실시간 인기

PHOTO & 화보

방영 예정인 넷플릭스 한국 드라마들

부모님 모두 러시아인인 한국인 미녀

독일 사람들이 현기차를 좋아하는 이유

은유화의 마지막 자존심..jpg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