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모스::전체뉴스
KTX 승무원 ㅊㅈ
☞  TALK 핫이슈  ☜
삼성家 레어사진.jpg
드디어 개막하는 소닉 10차 스타리그
차마 듣기 힘든 탈북녀의 증언
한양대 vs 중앙대 개싸움
수능이 얼마 남지 않은 이 때 작년 수능날의 기적


임요환, SK텔레콤 떠난다
2013년 09월 26일 09시 08분

SK텔레콤, 임요환의 사의표명으로 최연성 수석코치 체제



SK텔레콤 프로게임단 T1의 12-13 시즌 사령탑을 맡았던 임요환 감독이 건강 등 일신 상의 사유로 사의를 표명하였다. 임요환 감독은 당분간 휴식을 취하며 건강을 회복한 후, 새로운 길을 모색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SK텔레콤은 군복무를 마친 후 팀으로 복귀한 최연성을 수석코치로 승격하고, 기존의 박대경-박재혁 코치를 포함한 3인 코치체제로 팀을 운영할 계획이다.

최연성 수석코치는 “T1 창단 멤버인 임요환 감독님과 함께 팀을 이끌어 갈 순간을 개인적으로 꿈꿔왔었고 많이 기대했던 터라, 제대 후 팀에 복귀하는 이 시기에 내려진 임요환 감독님의 결정이 많이 아쉽다. 앞으로 임요환 감독님의 뒤를 이어 T1이 명문팀으로 입지를 더욱 단단히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라고 말했다.

T1은 코칭스탭의 개편과 더불어 테란 3명(정명훈, 김지성, 서태희), 프로토스 4명(정윤종, 원이삭, 정경두, 김도우), 저그 3명(어윤수, 이예훈, 박령우) 등 10명의 선수들과 재계약을 마무리하고 선출된 주장 정명훈 체제로 팀을 운영할 예정이다.

김성표 기자 jugi07@fomos.co.kr

포모스와 함께 즐기는 e스포츠, 게임 그 이상을 향해!
Copyrights ⓒ FOMOS(http://www.fomos.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e스포츠는 잘! 생긴 SK텔레콤 LTE-A로 즐기세요"



관련기사
‘조이럭’ 윤덕진의 롤드컵 결승전 경기 영상 분석
진에어 그린윙스, 팬들과 함께하는 가을 명랑운동회 진행
블레이드앤소울 비무제, 16강 1, 2회차 티켓 1분만에 매진
게이밍 노트북의 끝판왕 ‘레이저 블레이드’ 특별가 판매
[로챔소]10월 3주차 LOL 로테이션 챔피언을 소개합니다!


이중에서 진정한 갓은 누구? 볼때마다 재밌는 심권호선수 집
당신의 눈이 얼마나 좋은지 알아보는 실험
애국보수의 눈물.jpg
대한민국에서 노력이란?
조만간 수술할꺼같은 많이못생긴처자
이유리, 12살 연상 남편에게 프로포즈한 사
소름돋는 아버지 세대 군대 실체
더보기
 
 
   2013년 09월 26일 11시 52분
t1간판 임요환, 김택용 둘다 떠났네,,,
7
ㄷㄳ   2013년 09월 26일 14시 25분
임요환도 이제야 이 게임은 안될 게임이란걸 인정하ㄴㅔ ㅋㅋㅋㅋ
6
선동가   2013년 09월 26일 10시 12분
역시 임요환 롤 프로게이머 준비한다는게 사실이였나보네. 하긴 좆망겜 나같아도 때려치겠다. 아끼던 제자들도 없으니 끝난거지
6
1 등   ㅇㅇ 09-26 09:24 (223.62.172.123) 
아 ... 요환이형 마저 떠난다니 ...  엔트리도 줄고 감독도 떠나고 에휴
2 등   1등 09-26 09:25 (183.96.77.122) 
요..요환이형.. ㅠㅠㅠ
3 등   Yozora 09-26 09:26 (14.45.68.196) 
분명 건강이 안좋은거겠지? 먹티원이라고 해서 내쫒는건 아니겠지? 건강이 다시 좋아지면 임과 쵱이 같은 테이블에 앉아서 티원 선수들과 함께하겠지?
4 등   z 09-26 09:30 (211.217.105.77) 
노잼종 : 연봉계약과 더불어 (임감독 사퇴로) 팀 분위기가 좋아졌어요 ^^
5 등   ㅇㅇ 09-26 09:31 (1.238.98.192) 
ㅠㅠ
09-26 09:32 (59.0.18.185) 
티원 그냥 아주 다 쫓아내는구나..
아.. 09-26 09:32 (218.237.174.233) 
누구보다 이판을 사랑하고 이해하던 임요환이 떠난다니.. 건강이 많이 안좋거나 이판에 더이상 희망이없다고 판단한듯
asdas 09-26 09:34 (210.178.101.199) 
네이버 기사에는 건강문제라고 나옴
ㄱㄱ 09-26 09:38 (39.7.28.159) 
임라인인 쵱 올린거보면 쳐낸것같지는 않고, 결혼등문제로 나가는듯
123 09-26 09:38 (211.194.132.142) 
▶◀ 스2 그건 좋은 게임이었습니다
껌비 09-26 09:39 (182.208.117.71) 
임요환이 스타판 가망성이 없어서 사퇴할 인물은 아닌데. 그렇게 가망성이 있어서 프로게이머가 됐겠냐? 자기가 거지반 일둬낸 판을 가망성이 없어서 그만둘 인물은 아니지. 스꼴들보다 스타판 애정이 1000배는 될 사람인데.
09-26 09:40 (211.217.105.77) 
이제 미남 감독은 떠나고 못생긴 애가 대행을 하겟구나
12 09-26 09:40 (218.55.23.7) 
스2 시발겜ㅋ
마아아가린 09-26 09:49 (119.197.208.25) 
짤린거지 뭐.
zz 09-26 09:54 (219.248.164.8) 
박용운 감독 불쌍하다 ㅡ.ㅡ
ㅡㅡ 09-26 10:04 (111.161.46.145) 
만세!!!!근데 도택 불쌍ㅤㅎㅐㅈㅉㅋㅋㅋㅋ
11 09-26 10:10 (118.221.230.232) 
눈치 빠른 임대갈 죤망겜 망하가니까 런 하는거 보소 ㅋㅋㅋㅋ
선동가 09-26 10:12 (1.230.131.156) 
역시 임요환 롤 프로게이머 준비한다는게 사실이였나보네. 하긴 좆망겜 나같아도 때려치겠다. 아끼던 제자들도 없으니 끝난거지
1 09-26 10:16 (210.178.101.199) 
몸상태가 스2도 못할지경인데 롤을 어떻게하냐 좀 그럴듯한 소리를 하던가
간에붙었다쓸개로 09-26 10:22 (61.77.4.76) 
임요환이는 간에 붙었다 쓸개 붙었다 또 어디로 붙을라고 하나..
존망겜 09-26 10:35 (110.70.30.96) 
존망겜 하나가 레전드들 다 내쫒네ㅋㅋ
09-26 10:36 (223.33.186.15) 
김가연씨 내조잘하시네요
32423532 09-26 10:37 (175.200.197.67) 
참.. 진짜 어린애들이 많구나 어떤 근거와 사실정황도 없이 그냥 무작정까는거보면 ㅋㅋ 자기들도 한번 세상살면서 아무 이유없이 맞거나 욕처먹어봐야할텐데.. 아직 사회생활도 못해본 초딩들이니 뭐 답답하다 ㅋㅋ
09-26 10:49 (178.32.218.212) 
312132 09-26 10:50 (220.69.166.65) 
? 어디로가나
하.. 09-26 10:50 (122.37.67.24) 
임요환은 스타2 판이 어렵다고해서 도망치는 그런 사람이 아닐거야...건강 및 결혼준비 등이라고 믿어야지...스타2 보지는 않지만 포모스는 자주 들어오는데 이런소식만 접하네.
ㅎㅎㅇ 09-26 10:53 (58.148.69.40) 
일베충들은 지들끼리 뭔소릴해도 그게 일베안이면 상관없는데 딴사이트나 겜같은데 가서 더럽히니 그게문제다 여기도많이보이네
ㅁㄴㅇㅁ 09-26 11:06 (210.178.101.199) 
임이 스2판이 위태위태해서 떠난다는 드립이 자주보이는데 그랬다면 슬스해체했을때 이미 떠났겠지 티원감독할이유도 없었다
asdas 09-26 11:10 (218.50.99.31) 
아직 알려진거 없는 시점에서 긍정적으로 희망을 건다면 선수 복귀~ 아니면 쩝;
ㅁㄴㄹㅇㄹ 09-26 11:37 (58.227.135.11) 
스2판 망햇어... 사업하려나 보지.. 점유율 0.6프로
09-26 11:52 (61.102.233.197) 
t1간판 임요환, 김택용 둘다 떠났네,,,
ㅋㅋㅋㅋ 09-26 12:46 (121.165.66.38) 
뭐든 다 스2 탓이라네 ㅋㅋㅋ 나중엔 지구가 멸망해도 스2탓이라 하겠네 개색휘들 ㅋㅋ
ㅇㅇㄴ 09-26 13:00 (211.36.141.115) 
그냥 속시원히 스2 퇴출시키면 안됨?? 이딴 역사상 최고 잣망겜
문답무용 09-26 13:35 (166.104.191.125) 
에효... 말할 기운도 없군... -.-
ㄷㅂㄷㅂ 09-26 13:37 (211.247.49.58) 
어깨 망가져서 은퇴했는데 무슨 롤 프로게이머....
ㄴㅁㅎㅎㅁ 09-26 13:58 (175.121.83.49) 
아무리 많은 스타플레이어가 T1을 거쳐도 T1의 혼은 임요환인데 임요환이 그만두다니...
ㄷㄳ 09-26 14:25 (58.148.189.82) 
임요환도 이제야 이 게임은 안될 게임이란걸 인정하ㄴㅔ ㅋㅋㅋㅋ
12321321 09-26 14:27 (218.147.194.217) 
임요환 떠나다니 ....  암당하네
박서 09-26 14:28 (1.230.0.90) 
그동안 수고하셨습니다. 최연성 코치님과 티원을 이끌어가는 모습을 보고싶었는데 많이 아쉽네요. 건강 관리 잘 하시고 앞으로도 이스포츠 발전을 위해서 활동해주세요! 파이팅 입니다.
ㅁㄴ 09-26 15:19 (175.214.60.107) 
장애인들 드럽게 많구나
ㅡㄱ 09-26 15:35 (182.161.234.176) 
티원 최고의 프랜차이즈 스타 둘이 떠났구나.
ㅇㅇㅇㅇ 09-26 15:53 (125.176.146.16) 
임요환 기사에 댓글 이것밖게 안올라오네.... 에효 병.신 협회이하 찌끄러기들 대가르시아 형님이 키운 스타판 다 말아먹고ㅉㅉ
임요환이 09-26 16:01 (211.40.242.40) 
사퇴한건 여러가지 이유가 있다고 본다 이제 결혼도 해야 하는 시점이고 건강상의 문제일 수도 있고...아쉽지만 그걸 놓고 또 스2의 게임성이 안되서 사퇴한다느니 주장하는 무개념적인 스꼴들의 댓글을 보니 기가 찬다....아직 어려서 그런가? 생각들이 많이 성숙하지 못한 이 댓글문화가 빨리 없어졌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
ㅎㅎ 09-26 16:26 (211.109.143.37) 
이래도 스2충들은 스2 안망했다고 스스로에게 최면을 걸지. 내 위에도 그런 스2충 한마리 있네 ㅋㅋㅋㅋ
asd 09-26 16:31 (14.45.143.185) 
임요환만큼 e스포츠판에서 오래 붙어서 공헌한 사람 어딨다고 댓글이 이 모양이네.
solament 09-26 16:32 (182.222.205.181) 
그간 임요환의 행보는 흠... 사실상 임요환을 위한 공군 창단으로 혜택 누리고 돌아와서 스타1 망해가자 스타2로 갔다가 프로게임단이 스타2로 전환하자 다시 돌아와서 박용운 쫓아내고 감독까지 하다가 무능한 성과만 보여주고 스타2 망해가니까 또 다른 게임으로 가는 건가?
solament 09-26 16:33 (182.222.205.181) 
만약 스타2가 스타1 리그만큼 흥행했으면 절대 한 시즌만에 감독 그만뒀을 리가 없는데 가만 보면 행보가 참 가벼움 뒷 끝도 항상 별로고
ㅋㅋㅋ 09-26 17:06 (163.152.3.31) 
스꼴 븅신들 임요환 그만두니 스2 망했다는 논리? ㅋㅋㅋ 그럼 임요환 스1 그만 뒀을 땐 스1 망한거라고 왜 인정을 못했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시발 아직도 기억난다 케스파 비열한 새끼들 임요환 기록 전부 삭제하고 임요환보고 '명예로운 프로게이머 버리고 상금헌터로 전락'이라고 했었지 ㅋㅋㅋㅋㅋㅋ
1234 09-26 17:18 (124.61.200.68) 
어휴 스2충들 솔직히 망햇구먼 멀 그렇게 부정해..10년넘게 지속해온 판 규모를 10분의 1로 줄이더니 결국 다 떠나가네 어휴 스2 개 망겜 쓰2레기게임떔에.... 영웅들이 떠나가는구나
41241232 09-26 17:35 (119.18.97.51) 
t1 정영재 윤문수 도유현 이승석 이예훈 임재현 최민수 김택용 도재욱 나갔넼ㅋㅋㅋㅋ 다나가부렸노
dsa 09-26 17:42 (118.44.224.126) 
아니 스2충들은 노잼이고 망한걸 인정을 안해 ㅋㅋ 첨부터 스2는 ㅈ망이었고 판 자체에 희망이 없었다. 애초에 스1갖다 붙일게 못됨. 그냥 한국 이스포츠는 롤로 갈듯. 스2 쓰;레기 게임 열심히하시죠
와...... 09-26 17:43 (122.36.248.18) 
정말 허무하다...... 아직 내가 응원하는 리쌍이 남아있긴하지만 마음에 구멍이 뚫린듯하다..
쿄태 09-26 18:21 (183.100.224.220) 
스2가 도대체 몇사람 내친거냐???  진짜 스타2만 없었어도....
ㅋㅋㅋㅋㅋ 09-26 18:35 (175.203.192.144) 
아니 근데 진짜 행보가 가벼워보이는건 사실이다 ㅋㅋ 판이 조금 위태로우면 바로 접는듯. 위에 뭐 임요환 스타판 가망성 있어서 프로게이머됐겠냐고?ㅋㅋㅋㅋ 야 그때는 나이도 젊었고 또 스타1 개흥행했으니까 한거지. 최근의 행보는 위에 말대로 스1끝물에 뜬금 스2로 일찌감치 넘어가더니 거기서 코드 a에서나 맴돌다 그냥 소리없이 감독직. 그러다 gstl 이런건 도무지 가망이 없으니 기존에 잘하던 박용운자리까지 뺐어서 티원 감독 꿰참.(절대 박용운이 물러난거 같진않음. 바로 egtl 감독하고 그러는거 보면.. 걍티원이 박용운 짜르고 임요환시킨거지.)  그런데 원이삭영입하고도 티원 성적 결국 포시가 끝 ㅡㅡ;;
ㅋㅋㅋㅋㅋ 09-26 18:36 (175.203.192.144) 
성적도 안나오고 또 게임인기도 개 ㅈ망이고... (아무래도 연봉협상에서도 팀지원에비해 성적이 전보다 안나왔으니 어느정도 처음보다 삭감됐을 가능성이 높음.) 이러다보니 그냥 감독도 은퇴 ㅋㅋㅋㅋㅋㅋㅋ 이게뭐냐 진짜 ㅋㅋ
ㅇㅇ 09-26 19:18 (61.98.182.30) 
어깨 통증 악화로 은퇴라고 네이버 메인 기사에 떴는데, 아직도 스2 망하면 스1리그 다시 할 것처럼 죽은 자식 x알 잡는 식 망상하는 수꼴 스꼴들은 정신차려라. 스2망하면 온겜이 롤을 밀던지 방송사 문을 닫는다. 스1가 정말 전망이 있으면 게임단 운영하는 삼성전자 SKT KT가 스폰해서라도 대회 열고 광고한다. 게임단 운영하는 대기업조차 스1 대회에서 손을 뗐는데 무슨 수로 스1 리그로 회귀한단 말인가
그래도다행 09-26 19:40 (211.50.55.149) 
임요환이 LOL 감독 한다는 얘기는 없으니까
이렇게 끝? 09-26 20:31 (183.104.247.221) 
스타는 이제 정말 한국에서 소멸될려나
ㅇㅇㅇ 09-26 21:05 (125.176.146.16) 
예전에 벼빠 vs 마빠 이런 싸움은 화력이라도 개쌨는데  스1 vs 스2는 화력 개조루 ㅋㅋ 몇안남은 팬끼리 서로 물고 뜯는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스1팬은 아프리카보고 스2는 외국 리그나 곰tv에서 하는거나 보면됨 온겜 병.신들은 롤이나하고
갓영호 09-26 21:09 (112.184.37.65) 
세계 최고의 선수 최종병기 이영호라는 가장 깊고 굵은 뿌리만 남아있음
답답이들... 09-26 21:16 (110.47.165.92) 
스폰이 안잡힌 이유가 스2가 나왔기 때문이라니까... 스타2 gsl 열리기 전까지 스폰 잘 잡혔었다 이넘들아... 후속작 리그가 있는데 어느 기업에서 구작 게임 스폰을 대주냐, 회사이미지도 미래적 진취적 젊고 열성적인 모습을 보여주려고 대기업들이 스타리그 후원하는거였는데...
답답이 09-26 21:18 (110.47.165.92) 
그리고 임요환 은퇴 다음 댓글이나 다른 커뮤니티 사이트에 스타1 동영상 올라오면 스타1 보고싶다고 그립다고 하는글이 무척많다. 나도 마찬가지고, 진짜 답답한게 스1은 스2안나왔다면 지금까지 계속 리그 진행 했을거다. 롤과 양분해서, 30~40대도 가끔 스타보고 어떤 내용인지 알고 같이 공감할 수 있고 이해하는 게임은 과거도 그랬고 앞으로도 스타1만이 유일할 것이다.
답답이들... 09-26 21:27 (110.47.165.92) 
협회는 지금이라도 다시 스1 전환을 고려해봐야한다. 야구, 축구, 농구 다양한 연령대가 즐길 수 있기 떄문에 프로스포츠가 된 것이다. 프로바둑도 마찬가지다. 한시대, 한 연령의 전유물을 가지고 프로라는 타이틀을 가지고 유지하기는 매우 힘들다. 롤의 인기 역시 와우와 같다. 일이년 후에는 또다른 게임으로 대체될 것이 틀림없다. 프로스포츠는 반짝하는 게임으로 만드는 것이 아니라, 가장 안정적이고 장기적으로 지지기반이 되는 게임으로 '프로화'를 시켜야 하는 것이다.
ㄴㅁㅇㄹ 09-26 21:41 (110.47.165.92) 
결국은 롤 역시도 스타처럼 인기가 떨어지면 해체할 것 아닌가? 나이어린 겜돌이들 꼬드겨서 게이머 시키고 이용하다가 인기 떨어지면 공부할 시간에 겜만한 얘들은 인생 다 바치고 미래가 막막해진다. 스타2바라보고 얼마나 많은 중 고딩 겜돌이들이 인생을 투자했던가, 사실 그건 스1도 마찬가지다. 그많은 연습생들 지금 어디서 뭘 하고 있을지 걱정이다. 이건 누가 책임져야 하는가?
ㄴㅁㅇㄹ 09-26 21:44 (110.47.165.92) 
포모스도 위기구나, 예전같으면 이런 댓글에는 실시간으로 반박 조롱 댓글이 올라왔는데 이젠 거의 한시간이 되가는데 댓글하나 없다. 포모스도 과거의 파이터포럼 처럼 되지 말라는 법은 없다.
하하.. 09-26 22:46 (175.203.192.144) 
어쨰 임요환이 이판에서 아예 은퇴한다는데.... 김택용 1승올릴때 댓글보다 적냐..;; 롤도 최고가 될 자신이 있으면 지금 당장은 도전하는게 좋다. 스1이 그랬듯이 그 인기가 떨어지기전까진 계속 스폰잡히고 잘나갈테니까.... 다만 롤이 어느정도 자리잡히고 다음세대들부터 점점 인기가 떨어질때 도전하는건 최고가 된다한들 김택용 꼴 나는거지.. 그나마 임요환 이윤열 이런애들은 나이차서 기량저하로 접었지 택뱅리쌍이나 허영무 정명훈 등은 탑클래스거나 이제 막 정점을 찍는 시점인데 판이 망함. 그동안 투자한 시간이 뭐가되냐....;;
하. 09-26 23:08 (59.30.86.113) 
스1 되돌려라
택은퇴할때보다 09-26 23:40 (112.156.61.143) 
임떠나는게 더 위기같다..
개병신들아 09-27 00:31 (115.143.176.179) 
건강때문에 은퇴하는거야 뭔스2탓하노 스꼴인지 롤독충인지진짜
임이최 09-27 00:36 (61.84.71.103) 
그냥 최연성한테 물려준거네 그나마 다행이네
213312 09-27 01:26 (218.147.194.217) 
제발 스타1 돌려내라
스타2 09-27 06:55 (203.128.175.60) 
스타2는 확실하게 망했네. 스타플레이어 은퇴와 과거 레전드까지 감독직 사퇴하면 알아주는 사람이 없지.
09-27 15:33 (182.172.132.133) 
스타2가 망했다는 결정적 또 하나있다  스투충보다 스꼴이 아직도 더 많다는거지
가카멜 09-28 01:45 (121.166.8.236) 
임도끝났네 은퇴한다는데 뎃글고 글도없음 망함.ㅋㅋㅋㅋㅋㅋ
12-01 13:55 (178.32.218.212) 
12-26 22:24 (217.195.202.22) 
댓글쓰기
닉네임(ID) 비밀번호(PASS)   한글 300자 제한
 
TALK TALK
음란한 여고생
남자 자위기구를 본 여자들 반응
아파트 복도에 누가 이러고 있다면
PC방 먹튀의 최후.JPG
개노답 버스 미친년
롤드컵 결승 4만명이 철컹철컹한 존
SO~HOT! 커뮤니티
투데이 포커스
당신의 눈이 얼마나 좋은지 알아보는 실험
영어가 어느정도 익숙한 사람은 해석할때 of를 잘 신경쓰지 않기때문에 쉽게 넘겨버리는 경향이
애국보수의 눈물.jpg
대한민국에서 노력이란?
조만간 수술할꺼같은 많이못생긴처자
이유리, 12살 연상 남편에게 프로포즈한 사
소름돋는 아버지 세대 군대 실체
핫이슈
폰, 임프의 아쉬운 점은..
역대 한국인 롤 선수 커리어 순위
1픽에게 5픽이 전합니다
임프 ㅈ나 과소평가하네 ㅋㅋ
러스트보이 이번 시즌 활약상들
커뮤니티 인기글
트위치는 잔나랑 같이 라인 서면 엄
진짜로 구르는 임프

 
‘댄디’ 최인규, “국내 선수 대우에 더 많은 관심 필요”
‘시간의 지배자’ 삼성 화이트, 2014 롤드컵 최단 경기 기록
‘황제’ 임요환, 갑작스러운 은퇴 선언 왜?
임요환 떠난 빈자리, 제자인 최연성이 메운다
임요환, e스포츠 복귀 가능성은?
임요환, SK텔레콤 떠난다
26일 롤점검, 새벽 4시부터 9시간 동안 LOL 접속 불가
[e앵글]프로토스 두 명 추가요! 정윤종-조성호 GSL 8강 합류
도타2 프로-아마추어 최강팀을 가린다, '포모스&도타2리그' 시즌
수지와 맞짱 가능 비쥬얼
  2016년부터 시험안치는 중학생들.jpg
  충격과 공포의 강소라 데뷔초.jpg
  1층에 하면 망하는 가게 甲.jpg
  올해 최고로 진심이 느껴졌던 예능컷
  관심병 도진 웹툰작가의 페북.jpg
  일베로 인하여 한국 태국관계가 위협
넥슨이 말아먹은게임 甲 걸그룹의 나쁜 손버릇 폴더인사하는 막내 전 CIA요원의 재능기부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저작권 규약 | 광고 및 제휴문의
Copyright (c) 2004~2010 포모스. All rights reserved.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동 222-12 마리오타워 414호 │ 대표이사 최대영 │ 대표전화 : (02)548-2053 팩스: (02)548-2054 │ 사업자 등록번호 : 107-86-53670
등록번호 : 서울아00568│등록일자 : 2008년 5월1일 │발행인: 최대영 │ 편집인 : 강영훈